유럽증시, 북미회담 기대감·이탈리아 불안 해소로 상승 마감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6.12 09:30:13

유럽증시

11일 유럽 주요국 증시는 하루 앞으로 다가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이탈리아 새 정부의 경제정책에 대한 우려가 완화하면서 상승 마감했다.

특히 지난 주말 열린 주요 7개국(G7) 회의에서 보호무역주의와 관세부과를 비판한 공동성명에 대해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서명을 거부하면서 무역갈등 확산에 대한 우려가 제기됐지만, 시장에 큰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73% 오른 7,737.43으로 장을 마쳤다. 유로화 가치가 상승하면서 파운드화가 약세를 보인 것인 증시에는 긍정적으로 영향을 미쳤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5,473.91로 거래를 마감해 전 거래일보다 0.43% 상승했다.

지오반니 트리아 이탈리아 신임 재무장관이 "유로화 폐지를 위한 어떤 논의도 향후 진행되지 않을 것"이라면서 "실수로라도 금융 불안정성을 초래하는 조치들을 수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힘으로써 유로존에 드리웠던 먹구름을 제거한 셈이 됐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도 12,842.91로 거래를 마감해 지난주 종가보다 0.60% 올랐다.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05% 오른 3,483.46으로 장을 마쳤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한지민, 파리 밝힌 여신의 자태

배우 한지민이 파리에서 ‘화보장인’의 면모를 과시...

갓세븐, 올겨울 일본 아레나 투어

그룹 갓세븐이 일본에서 아레나(경기장) 투어를 개최...

'예비신부' 가은, 달샤벳 멤버들과 브라이덜샤워 '미소'

걸그룹 달샤벳 멤버 가은이 결혼을 이틀 앞두고 웨딩화보를 통해 환한 미소를...

이슈·특집[미‧중 무역갈등]더보기

트럼프

트럼프 "中 관세보복 하면 4배로 추가 보복"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만일 예고한 대로 5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25%의 보복관세를 매기면

중국

中상무부, 트럼프 추가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조치할 것" 반발

중국 상무부는 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

트럼프

트럼프 "2천억달러 규모 中제품에 10% 추가 관세 검토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대규모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거론했다. 트럼프 대통령

차

수입차 관세 낮추겠다던 中, 미국차에 관세율 40% 적용

자동차 수입관세를 완화하기로 했던 중국이 7월 6일부터 미국산 수입차에 대해 무려 40%의 관세를 매기게 된다.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