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소폭 하락 출발...美中 무역전쟁 시작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7.09 10:19:39

환율

지난주 미국과 중국이 막상 관세 부과를 결정하자 원/달러 환율이 소폭 하락세로 출발했다.

9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이날 오전 9시 18분 전거래일 종가보다 0.8원 내린 달러당 1,115.1원에 거래되고 있다. 환율은 이날 1.4원 내린 1,114.5원에 개장한 뒤 약보합세를 이어가고 있다.

시장은 지난주 내리 무역분쟁 우려에 흔들렸지만 양국 예상했던 수준의 관세 부과를 주고받으면서 일단 불확실성은 해소된 것으로 보고 있다.

미국 정부는 340억 달러 상당 중국산 제품에 25%의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고, 중국도 똑같이 미국산 제품에 관세를 매기면서 보복에 나섰다.

여기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60억 달러 상당의 추가관세 발효를 예고했고, 중국이 보복할 경우 두 차례에 걸쳐 총 5천억 달러 상당에 대한 관세 부과를 경고한 상황이다.

전승지 삼성선물 연구원은 "미국과 중국 간 관세 부과가 개시되면서 극도의 공포 상황은 지났다"며 "실제 영향력을 가늠하면서 하방 경직성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원/엔 재정환율은 이날 오전 9시 17분 100엔당 1,008.96원이다. 전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07.99원)보다 0.97원 높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알리바바, 초저가 '블록체인' 해외송금 서비스 개시

중국 알리바바 그룹의 금융 자회사인 앤트 파이낸셜이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기존 서비스보다 훨씬 더 저렴한

"블록체인 열기는 거품" 애플 공동 창업자도 경고

애플의 공동 창업자인 스티브 워즈니악이 가상화폐 열기에 거품론을 제기했다. CNBC 방송에 따르면 워즈니악은

고팍스 이준행 "정부, 가상화폐 시장 규제해야"

거래량 기준 국내 5위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인 고팍스의 이준행 대표가 "정부가 가상화폐 시장을

이슈·특집[근로시간 단축]더보기

단축

근로시간 단축, 칼퇴' 환영 vs '편법' 우려

300인 이상 기업에 주 52시간 근무제가 적용된 이후 출근 첫날인 2일 직장인들은 칼퇴근에 만족감을 보이면서도 '

52시간

근로시간 단축 Q&A, 커피·흡연은 근로...퇴직급여 그대로

일과 삶의 균형(워라벨)'을 목표로 노동시간을 단축하는 주 52시간 근무 제도가 1일부터 본격 시행됐다. 이 제도

네이버

네이버, 선택근로시간제 도입…책임근무제 4년 만에 폐지

국내 최대 포털 업체 네이버가 근로시간 단축에 맞춰 기존 책임근무제는 4년여 만에 전면 폐지하고 선택적 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