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랜드로버, 국내 매출 1조원 돌파...국산車 고전 속 수입차‘질주’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7.12 13:36:09

도요타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국산차들이 고전하는 사이 수입차는 도요타와 재규어랜드로버가 새롭게 '매출 1조원 클럽'에 가입하는 등 빠른 성장을 보이고 있다.

12일 자동차업계와 각사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한국도요타는 지난해(2017년 4월∼2018년 3월) 총 1조491억 원의 매출을 올려 연간 매출 1조 원을 처음으로 돌파했다. 한국도요타는 2013년 매출이 4천431억 원에 그쳤으나 이후 2014년 5천387억 원, 2015년 5천969억 원, 2016년 8천562억 원, 2017년 1조491억 원으로 해마다 늘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도 지난해(2017년 4월∼2018년 3월) 1조177억 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연간 기준 1조 원을 처음으로 넘겼다. 2012∼2017년 연간 매출은 2천91억 원, 3천367억 원, 4천740억 원, 7천476억 원, 9천198억 원, 1조177억 원을 각각 기록하며 6년 연속 증가세를 나타냈다.

독일 3사를 제외한 다른 수입차 브랜드가 연간 매출 1조 원을 달성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산차 판매가 전반적으로 부진한 데다 '디젤 게이트' 여파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판매를 중단한 데 따른 반사효과까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와 BMW 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등 독일 3사는 2012년 이미 매출 1조 원을 돌파했다. 특히 벤츠 코리아는 작년 매출(4조2천664억 원)이 4조 원을 넘겼다. 현대·기아차를 제외하고 국산·수입차를 통틀어 처음 나온 기록이다.

BMW 코리아도 지난해 매출 3조6천337억 원을 달성하며 2년 연속 3조 원대를 달성했다. 벤츠 코리아와 BMW 코리아의 작년 매출은 르노삼성(2조9천716억 원)과 쌍용차(2조7천322억 원), 한국GM(2조7천145억 원) 등 국산차 3곳의 국내매출을 훌쩍 뛰어넘는다.

2017년 전체 수입차 브랜드의 연간 매출은 총 12조2천766억 원으로 전년 대비 5.3% 증가했다.

전체 매출은 기아차의 지난해 국내 매출(12조5천458억 원)에 육박하며, 증가율은 국산차(0.3%)를 훨씬 웃돈다. 1년 전과 비교하면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를 제외하고 모든 수입차 브랜드가 플러스 성장했다.

브랜드별 성장률은 벤츠코리아 12.6%, BMW 코리아 17.4%, 한국도요타 22.5%,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10.6%, 혼다코리아 48.6%, 포르쉐코리아 5.9%, 볼보코리아 33.3% 등이다.

국내 매출액 기준 업체별 순위는 1위 현대차, 2위 기아차에 이어 벤츠 코리아가 2년 연속 3위를 차지했다. BMW 코리아는 6위에서 4위로 뛰어올랐다.

업계 관계자는 "올해 수입차는 아우디와 폭스바겐의 판매 재개에 힘입어 매출이 더 큰 폭으로 성장할 전망"이라며 "반면에 국산차는 군산공장 폐쇄 사태를 겪은 한국GM의 부진 등으로 매출이 감소세로 돌아설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특집[표준지 공시지가 인상]더보기

상가

공시지가 인상에 상가 거래 위축 우려…임대료로 전가되나

올해 공시지가의 가파른 인상으로 인해 이미 위축된 상가 시장이 침체에 빠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됐다.

토지

고가토지 보유세 최대 50% 인상…조세부담 커질 듯

올해 표준 단독주택에 이어 표준지의 공시지가가 11년 만에 최대 폭으로 상승하면서 주택에 이어 토지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몬스타엑스 새 앨범, 스티브 아오키가 프로듀싱했다

유명 DJ 스티브 아오키(Steven Hiroyuki Aoki·42)가 그룹 몬스타엑스의 새 앨범에 프로듀서로 참여해 화제다.

(여자)아이들 우기, 중국판 '런닝맨' 출연한다

그룹 (여자)아이들의 중국인 멤버 우기가 중국판 런닝맨 '달려라'에 출연한다고 지난 12일 큐브엔터테인먼트...

천둥 "오랜만에 미르와 방송, 재밌었다‥앞으로 열심히 할 것"

천둥이 오랜만에 미르와 함께 방송한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