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협회 ‘단체휴업’ 초강수...최저임금 인상 시 연쇄폐업 우려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7.12 13:59:25

편의점

올해 최저임금 16.4% 인상에 이어 내년에도 최저임금의 인상이 예상되면서 인건비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 편의점 가맹점주들이 단체 행동에 나섰다.

'최저임금 업종별 구분적용'이 최저임금위원회에서 부결되자, 전국편의점가맹점협회가 7만여 편의점의 전국 동시 휴업이라는 카드로 전면전에 나섰다.

협회가 이 같은 단체행동을 추진하는 것은 인상된 최저임금이 업종별 구분적용 없이 적용될 경우, 가맹점주들이 이를 감당할 수 없어 연쇄폐업이 불가피 하다는 우려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전국편의점가맹점협회는 12일 오전 여의도 중소기업회관에서 '2019년 최저임금 인상과 관련한 성명서'를 내고 "현재 인건비도 버거운 상황에서 또 최저임금을 올리면 운영에 한계에 이르러 점주들은 범법자가 될 수밖에 없고 폐업이 불가피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협회는 2018년 최저임금(7530원)이 전년보다 16.4% 올라 수익은 줄고, 인건비는 급증할 것으로 보고 있다. 편의점가맹점협회와 한국편의점산업협회가 추산한 2018년도 편의점 점주의 월평균 예상 수익은 130만2000원, 인건비는 463만7000원이다. 최저임금 인상 전보다 수익은 33.4% 줄고 인건비는 오히려 16.4% 증가할 것이라는 예상이다.

협회는 편의점 등 영세 소상공인을 범법자와 빈곤층으로 내모는 현재 정책 기조를 전면 재검토하라며 최저임금 인상안 철회와 동결, 업종별 차등화 재논의를 요구하는 한편 영세·중소 가맹점의 신용카드 수수료구간을 5억 원에서 7억 원으로 확대할 것도 주문했다.

성인제 공동대표(GS25)는 "편의점 수익구조를 보면 인건비가 작년 기준 41%를 차지할 정도로 전부라고 보면 된다"며 "우리도 최저임금을 못 받는 하루 벌어 하루 먹고 사는 사람들로 사각지대로 몰리면 극단적인 선택을 하지 않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구인·구직 포털사이트 두 곳의 하루 광고 3만건 중 2만여건이 편의점에서 낸 것"이라며 "인력을 가장 필요로 하는 편의점 점주를 제외한 최저임금 협상은 문제가 있다. 최저임금위원회에 참여한 공익위원들은 월급을 줘본 적이 없고 고용창출을 해본 적이 없다. 우리가 참여한다면 진심으로 협상할 수 있다"고도 했다.

신상우 공동대표(CU)는 "실제 지급되는 최저 시급은 이미 1만원에 근접해있고 인상안 1만780원을 적용하면 실제 지급액은 1만2천원을 넘는다. 최저 시급을 초일류 국가와 단순 비교하는 건 현실에 맞지 않고 차라리 시장 경제에 맡겨 자율적으로 결정하는 것도 방법"이라고도 했다.

그는 "이런 현실을 무시한 인상 결정은 영세 자영업자 삶을 뿌리째 뽑으려는 것으로 노동계가 주장하는 시급액은 자영업자가 감당하지 못해 파산에 이르게 된다. 극단적인 선택을 하지 않도록 충분히 논의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성 대표는 "최저임금뿐 아니라 편의점 브랜드의 근접 출점과 카드수수료로 인해 편의점주들이 죽어가고 있다"며 "카드수수료만 빼줘도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점주들도 살 길이 열린다"고 호소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더보기

아시안컵 축구

[아시안컵] 한국-중국전, 응원도 빛났다...한국 축구 '조별순위' 1위로 우승컵 도전

예상했던 대로 중국은 한국의 상대가 아니었다. 월드클래스 손흥민은 중국의 수비수를 농락했고 그의 발을 통해

펫티켓

반려동물 키우세요? 관련 법규와 펫티켓 숙지하세요

우리나라는 반려동물 인구 천만시대에 접어들었지만 관련 제도에 대한 인지와 준수 수준은

산드라 오 킬링이브

산드라 오, 골든글로브에서 새로운 기록을 쓰다

#아시아 배우 최초의 골든글로브 시상식 진행 #아시아계로서는 38년만에 여우주연상 수상 #골든글로브에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BTS의 후예 TXT, 세 번째 멤버는 외국인 '휴닝카이'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신인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한효주, 영화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 출연

배우 한효주가 영화 '본' 시리즈의 스핀오프 드라마, 유니버셜 본 프랜차이즈 작품인 '트레드 스톤'에...,

김사랑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여신인데 동안이야"

김사랑이 역대급 동안 미모를 선사했다.

이슈 [CES 2019]더보기

삼성

[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

현대기아차

[CES 2019] 현대·기아차 CES서 '홀로그램 AR 내비' 공개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서 스위스 기업 웨이레이(Wayray)와 손잡고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