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BRICS 정상, 회원국의 주요 은행 DLT 연구에 대한 MOU 체결

2018.07.27 11:54:58

BRICS 회원국의 5개 주요 은행이 분산원장기술(DLT) 개발에 관한 MOU에 서명했다고 26일 공식 발표했다.

요하네스버그에서 열힌 제 10회 국제 브릭스 서밋(BRICS Summit)에서 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 및 남아프리카의 신흥 경제 국가의 은행들은 '디지털 경제 발전의 이익을 위해' 블록 체인과 같은 DLT 기술 공동 연구에 동의했다. BRICS 정상들은 회원국 간 경제적, 문화적, 정치적 협력을 위한 이니셔티브를 논의하기 위해 2009년부터 매년 만남을 이어왔다.

이 연구에는 러시아 국영 개발 및 대외 경제 은행(Vnesheconombank), 브라질 국립 경제 사회 개발 은행(BNDES), 인도 수출입 은행, 중국 개발 은행과 남 아프리카 공화국의 개발 은행이 공동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이달 초 짐바브웨 준비 은행 (RBZ)은 은행의 비즈니스 프로세스에 통합한다는 궁극적인 목적을 가진 블록 체인 기술에 대한 자체 연구를 시작했다. 짐바브웨의 RBZ 총재 존 망궈 디야 (John Mangudya)는 다른 나라의 블록 체인 은행 혁신에 뒤지지 않도록 이 기술을 채택하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또한, 지난주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는 데이터의 외부 검증을 허용하는 블록 체인 기반 시스템에 대한 특허를 신청했으며 뱅크 오브 타이랜드(Bank of Thailand)는 월간 지불 및 사기 방지를 위한 블록 체인 기술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