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미국 상공 회의소, ICO에 대한 명확성 요구

2018.07.24 19:51:44



미 상공 회의소는 기업들이 자본을 활용할 수 있는 방법으로 규제된 ICO에 대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영향력 있는 이 기업 로비 단체는 지난 수요일 워싱턴 DC와 기술 사이의 이해 격차를 좁히기 위해 '핀테크 원칙' 8개 중 하나로 암호 화폐와 토큰 판매의 발전을 강조하는 핀테크 이노베이션 이니셔티브(FinTech Innovation Initiative)를 시작했다.

이 조직은 토큰이 '증권' 인지 여부를 결정하는 방법을 포함하여 토큰 판매에 대한 지침을 강화해야 기업이 마켓플레이스에서 정확하고 확실하게 예측할 수 있다며 이를 요청했다.

이 문서에 따르면, 이니셔티브는 맞춤형 감독과 강력한 소비자를 옹호하는 동시에 투자자를 보호 하고, ICO와 같은 새롭고 혁신적인 자본 접근 방식을 촉진하고자 한다. 기업인들은 사업을 시작하거나 성장시키는 데 필요한 자본을 조달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지 너무나 잘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SEC가 자본을 조달하고 투자자를 보호하며 관련 법을 준수하는 효과적인 수단이 될 수 있는지를 계속 연구할 것을 촉구한다. 우리는 또한 CFTC가 미래 및 상품 시장에서 암호 해독이 어떻게 작용하는지 연구할 것을 촉구한다. 두 경우 모두 기관들이 기술 자체가 아닌 기술로 가능한 제품과 서비스를 규제할 것을 촉구한다."라고 전했다.

미국 상공 회의소는 이 메시지를 통해서 증권 거래 위원회(SEC)와 상품 선물 거래 위원회(CFTC)에 '신속한 행동 불가 서한'을 작성할 것을 촉구했다. 이는 창업자들에게 불법 행위를 중단하라고 요구하면서도 이들 회사에 대한 법적 조치를 권고하는 편지를 의미한다.

더 나아가 상공 회의소는 SEC가 공인된 투자자의 정의를 확대하여, 소액, 주요 시중 투자를 넓히기 위해 실무 전문성을 입증하는 경력이나 학력을 갖춘 투자자로 확대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렇게 함으로서, "모순되고 중복되는 규칙을 완화하고, 기관들이 소비자 위험을 줄이고 사기를 예방하기 위한 중요한 점에 집중할 수 있게 된다."라며 "기술 혁신의 속도와 규제 조치 간에는 일반적으로 상당한 지체 시간이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시간은 필수적으로 필요하다. 이와 같이 이니셔티브는 SEC와 CFTC가 명확성을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 라며, '규제 장애물은 진입 장벽이 되지 않는다'라고 명시하고 있다.

상공 회의소는 "우리는 토큰의 사용이 증가하고 규제 기대가 명확 해짐에 따라 이 두 기관 모두와 협력 할 것을 기대한다"라고 결론 지었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