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구글 클라우드, 블록체인 스타트업 브라이스 마스터스와 공동 연구

2018.07.24 19:54:13



디지털 에셋(Digital Asset)은 월요일 구글 클라우드와 팀을 만들어 코드를 작성하지 않고도 블록체인 아키텍쳐 애플리케이션을 개발 하고자 하는 솔루션 설계자에게 일련의 툴과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23일 발표했다.

디지털 에셋은 제휴를 통해 개발자 공간에 들어가는 소프트웨어 툴과 지원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구글 클라우드(Google Cloud)는 또한 디지털 에셋의 개발자 프로그램의 프라이빗 베타에 참여하여, 구글 클라우드 개발자가 DAML(Digital Asset

Modeling Language)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에 접속 할 수 있도록 허용할 계획이다.

디지털 에셋은 개발자의 테스트 또는 블록체인 어플리케이션 실행을 지원하는 '완전한 관리 형 솔루션'을 제공하고, 공동 작업을 통해 DAML 플랫폼 기반 서비스(PaaS) 프로그램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 서비스는 구글 클라우드의 응용 프로그램 시장을 통해 개발자들이 이용할 수 있다.

브라이스 마스터(Blythe Masters) 디지털 자산 관리 (Digital Asset)의 최고 경영자는 성명에서 "이 공동 연구를 통해 개발자들이 이 기술을 탐구하는 것이 더 쉬워 질 것이다." 라며 "우리는 구글 클라우드와 제휴하여 개발자들에게 완전한 스택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블록 체인의 웹 기반 혁신 가능성을 극대화하고 있다. 이렇게 하면 고급 분산된 원장 플랫폼과 모델링 언어를 구글 클라우드에 제공하고 DLT응용 프로그램 개발에 대한 기술적 장벽을 줄일 수 있다." 라고 말했다.

마찬가지로 구글 클라우드 파이낸셜 서비스 플랫폼을 이끄는 레너드 로우(Leonard Law) 대표는 구글 클라우드는 "디지털 에셋과 함께 하는 혁신을 기뻐했다."라며, "DLT는 금융 서비스 업계뿐 만 아니라 많은 다양한 업계에서 고객에게 혜택을 줄 수 있는 큰 잠재력을 가지고 있으며, 구글 개발자에게 이러한 개발자 도구를 제공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덧붙여 말했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