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中 암호화폐 백만장자, 비트코인 사용해 해외 부동산 구매

2018.07.23 09:39:48



중국의 한 암호화폐 백만장자가 캘리포니아의 저택을 비트코인으로 구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산서성 출신의 소고기 판매 세일즈맨 출신의 궈 홍카이(Guo Hongcai)는 지난 4월 500개의 비트코인을 판매하여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인근의 로스가토스에 10만 스퀘어피트 규모의 대형 저택을 구입했다.

홍카이는 코인데스크와의 인터뷰를 통해 "비트코인을 미국에서 판매해 (미국에) 원하는 것을 사는 것은 일반적인 일이다"라고 말했다. 중국 규제 당국이 중국 내 암호화폐를 단속하면서 중국 암호화폐 백만장자들은 자산의 다변화를 위해 외국 부동산을 구입하는데 눈을 돌리고 있는 것. 이들은 암호 화폐을 사용해 직접 부동산을 매입하거나, 은행을 거치지 않고 외화 획득을 위해 비트 코인을 사용한다.

익명을 요구한 미국의 한 암호 화폐 부동산 시장의 설립자들은 코인데스크를 통해 "홍콩 유가 증권 중개인을 통해 토큰화 된 재산권을 보유하려는 중국 투자자를 포함해, 아시아 출신의 잠재적 사용자가 고객 중 약 3분의 1을 차지한다."라고 말했다.

일례로 홍콩 부동산 구입에는 세금 및 서류가 필요하지 않다. 따라서 종종 홍콩 브로커를 통해 외국 부동산에 대한 중국의 투자가 수년간 증가해 왔다. 이제 초기 비트코인 백만장자들이 이를 활용하고 있는 셈이다.

암호 자산이 글로벌 부동산 패턴에 실질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은 점점 더 분명 해지고 있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