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위안화 따라 소폭 하락... 1,117.2원 마감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8.09 16:10:18

환율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이 격화 양상을 보였지만 원/달러 환율은 하락했다. 9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2.7원 내린 달러당 1,117.2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미중 간의 무역 갈등이 정면대결 양상으로 치닫고 있지만, 이 문제가 국제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줄어들고 있다.

이날 중국이 7월 물가상승률을 발표하자 중국 증시는 오히려 상승해 위안화 강세를 부추겼다.

중국 국가통계국 발표에 따르면 7월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작년 동기보다 2.1% 올라 6월(1.9%)과 시장 예상치(2.0%)보다 모두 높았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이 개장한 동안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일 대비 최고 2.10%, 선전성분지수는 최고 3.12% 상승했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금융시장에 무역전쟁 이슈 피로감이 누적돼 있다는 게 확인됐다"며 "중국 물가지수 발표 이후 위안화가 강세를 보이자 원/달러 환율도 방향을 따라갔다"고 분석했다.

원/엔 재정환율은 오후 3시 30분 현재 100엔당 1,006.40원으로 전날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07.29원)보다 0.89원 내렸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암호화폐

"암호화폐 시세조작단 수십 개 활동중…투자자 피해"

암호화폐 시세를 조작하는 수십 개 그룹이 지난 6개월간 8억2천500만 달러(약 9천억원) 규모의 거래를 유도해 다른

스타벅스

스타벅스, 암호화폐 시장 진출 본격화?

세계 최대 커피 브랜드인 스타벅스가 암호 화폐 시장 진출을 적극 모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 CNN 방송은

"급여 디지털화폐 지급허용"…도쿄도 규제완화 제안 파문

매달 받는 급여를 현금이 아닌 다른 결제수단으로 받으면 어떨까. 급속히 보급되고 있는 '디지털 화폐'로 급여를

이슈·특집[2018년세법개정]더보기

의료비

의료비 공제 변화…산후조리원 비용 넣고 실손보험금 뺀다

내년부터 실손의료보험금으로 보전받은 금액을 의료비로 세액공제 받는 길이 원천적으로 차단된다. 연간 총급여

맥주

맥주 종량세 과세 ‘그대로’…금융종합과세 확대방안 빠져

수입 맥주와 국산 맥주 간 차별적 과세표준 산정 요소를 없애기 위해 제안됐던 맥주 종량세 체계 도입안이 결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