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께 車보험료 인상…폭염·폭우에 손해율 90%로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9.09 21:38:42

차

최악의 폭염에 기습 폭우가 겹쳐 자동차보험의 여름철 손해율이 급등했다. 이를 반영해 올해 말께 보험료가 인상될 전망이다.

9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주요 손해보험사들의 자동차보험 손해율(가마감 기준)은 지난달 90% 안팎으로 치솟았다. 손해율은 손해액을 보험료로 나눈 값이다. 이 수치가 높을수록 보험료 인상 압박이 커진다.

업계 1위 삼성화재의 손해율이 올해 6월 80.6%에서 7월 85.3%로 올랐고, 8월에는 89.2%로 90%에 가까워졌다. 지난해 같은 기간의 손해율(78.0%, 80.4%, 79.4%)과 비교하면 8월 손해율은 10%포인트가량 높다.

다른 '빅4' 손보사들도 다르지 않다. DB손해보험은 6월 79.2%에서 7월 85.4%, 8월 86.3%로 상승했다. KB손해보험 역시 같은 기간 74.3%, 80.3%, 82.0%로 상승 곡선을 그렸다. 현대해상은 80.4%에서 87.7%로 올랐다가 87.1%로 다소 하락했지만, 여전히 90%에 가까운 높은 수준이다.

중소형 손보사의 경우 사정이 더 심각하다. 대부분 손해율이 90%를 넘었으며, 몇몇 손보사는 100% 넘는 손해율을 기록하기도 했다. 100% 넘는 손해율은 해당 월의 경우 보험료를 받아도 손해액을 다 충당하지 못했다는 의미다.

한화손해보험은 6월 83.4%, 7월 90.6%, 8월 91.8%로 손해율이 상승했다. MG손해보험은 6월 98.3%에서 7월 104.3%까지 올랐다가 8월 94.6%로 다소 하락했다. 흥국화재[000540]도 6월 95.0%에서 7월 102.7%로 치솟았다. 8월 손해율은 아직 집계되지 않았다.

이 밖에 롯데손해보험(86.7%, 97.8%, 94.3%), 메리츠화재(76.1%, 84.2%, 83.4%) 등 다른 중소형 손보사들도 90% 안팎의 손해율을 기록했다.

어느 손보사도 예외 없이 2016년이나 2017년의 여름철 손해율을 훌쩍 웃돌았다. 기상 관측 111년 만의 '최악 폭염(extreme heat)'으로 자동차 사고가 늘어난 게 가장 직접적 원인이다.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는 삼성화재 가입자들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폭염에서 기온이 섭씨 1도 오르면 교통사고 접수는 평균 1.2%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는 분석을 내놓은 바 있다.

지난달 하순 한반도에 상륙한 태풍 '솔릭'이 지난 간 이후 이어진 기습적인 폭우가 강타하면서 침수 사고 접수도 적지 않았다.

폭염과 폭우 탓에 올해 1분기 82.6%에서 2분기 80.7%로 다소 안정된 손해율은 3분기에 급반등할 가능성이 크다. 9월 손해율이 다소 낮아져도 분기 기준 80% 중후반대가 유력하다. 1∼3분기 연속 적정 손해율(77∼78%)을 웃돌게 된다.

손보업계는 자동차보험 의존도가 높은 손보사들을 중심으로 금융당국에 '보험료 현실화'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강도 높게 전달하고 있다.

악사손해보험 사장은 지난 7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과의 조찬간담회에서 "가격(보험료) 책정은 자율적으로 이뤄져야 한다. 특히 자동차보험은 정비수가 인상 등이 고려돼야 한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악사손보의 손해율은 6월 78.8%에서 7월 90.6%로 급등했다.

정비수가 인상에 따른 손보사와 정비업체의 재계약은 10월께 마무리될 전망이다. 1천개 이상 업체와의 수가 협상이 마무리돼야 보험료에 반영할 요율 검증이 가능한데, 현재 약 500개 업체와 협상이 체결된 상태다.

손보업계 관계자는 "계약 체결이 예상보다는 더디지만, 정비수가 협상과 요율 검증을 거쳐 이르면 올해 말에는 보험료 인상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2019 추경]더보기

추경예산

’미세먼지‧민생‘ 세 번째 추경...경기대응 '약발' 통할까

문재인 정부가 24일 내놓은 6조7천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은 내놨다. 현 정부 들어 세 번째인 이번

추경예산안

산업부 추경안 4천378억원 국회제출...미세먼지 대책 950억

산업통상자원부가 미세먼지 저감 등 28개 사업에 대한 4천378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추경안)을 마련해 24일

취업

일자리예산 1.8조 추가 편성…직접일자리 7만3천개 만든다

정부는 연내에 일자리 예산 1조8천억원을 추가로 투입해 직접일자리를 7만3천개 만들고 실업급여 지원 인원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유튜브 2억뷰 돌파

그룹 방탄소년단 신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2억뷰를 돌파...

유튜브, 가수 박재범 다큐 '제이팍' 내달 공개

동영상 플랫폼 유튜브는 지난 24일 힙합 아티스트 박재범을 다룬 다큐멘터리 '제이팍: 쵸즌원'...

이던이 찍은 연인 현아 일본 여행 사진..'가려도 예쁘네'

이던이 현아와의 데이트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