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제품, 구글 홈과 연동.."음성 원격 제어 가능해져"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9.12 14:00:50

한샘이 자사 제품과 구글의 AI 스피커 구글 홈과 연동할 계획이다.

한샘은 홈 IoT(Internet of Things, 사물 인터넷) 시장에서 구글 홈과 음성 인식으로 제어되는 주거 환경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11일 전했다.

한샘은 구글 홈으로 제어되는 스마트모션베드를 시작으로 다양한 제품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9월 출시 예정인 한샘 바흐 801 스마트모션베드에 구글 홈을 연동하면 리모콘 없이 음성만으로 사용자가 원하는 자세로 제어가 가능해진다.

또한 구글 홈을 통해 구글 홈과 연동되는 다양한 기기와 스마트모션베드를 동시 제어도 가능하다. 스마트모션베드 구글 음성제어 서비스는 제품 출시 이후 연내 업데이트를 통해 지원될 예정이다.

구글 홈은 인공지능(AI) 기반의 음성비서 기술인 구글 어시스턴트를 기반으로 하는 음성인식 스피커로, 소비자는 구글 홈을 통해 음성으로 집 안 환경을 제어할 수 있다.

한샘은 이번 구글 홈 한국 런칭에 맞춰 행사를 진행한다. 지난 11일 구글 집들이 행사가 있었고 오는 18일부터 30일까지 스타필드코엑스몰, 하남스타필드, 고양스타필드에서 열릴 구글 홈 팝업스토어에 자사 가구를 함께 전시한다.

침실과 거실 공간으로 꾸며지는 팝업스토어 체험존은 한샘의 베스트셀러와 신제품으로 꾸며질 예정이며 스마트모션베드를 비롯, 빌트인미러TV 컨셉 제품도 체험할 수 있다.

한편 한샘은 지난 2016년 LG전자와 홈 IoT 관련 MOU를 시작으로 구글 홈과의 연동을 바탕으로 홈 인테리어 IoT 시장의 선두 주자의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한샘 관계자는 "한샘은 이번 파트너십을 시작으로 주거 환경에서 IoT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해나갈 것"이라며 "주거공간에 관한 한샘만의 핵심 가치와 구글의 기술이 결합해 새로운 패러다임의 상품을 선보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키 김 구글 아태지역 하드웨어 사업 총괄 전무는 "오는 18일 출시되는 구글 홈과 한샘 가구 연동 계획을 알릴 수 있게 돼 기쁘다"며 "구글 홈을 통해 스마트모션베드를 비롯한 다양한 한샘의 가구를 음성으로 편하게 제어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구글 홈, LG 가전과 연동된 한샘 스마트모션베드
▲구글 홈, LG 가전과 연동된 한샘 스마트모션베드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3·8개각]더보기

개각

文대통령 7개부처 개각…중기 박영선·행안 진영·통일 김연철

문재인 대통령은 8일 내년 총선을 대비해 7개 부처 장관을 교체하는 중폭 규모의 인사를 단행했다.

박영선

박영선 "중기·소상공인 진정한 친구·든든한 버팀목 되겠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는 8일 "문재인정부 3년 차의 엄중한 시기에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문재인

'3·8 개각' 文정부 최대폭…'2기 내각' 완성집권‧ 3년차 쇄신

문재인 대통령이 8일 7개 부처에 대한 개각을 단행했다. 이로써 18개 부처 가운데 초대 장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