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企대출 11개월만에 최대폭…자영업대출 증가세 여전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9.12 14:07:38

자영업자 대출 증가세가 이어지면서 중소기업 대출이 11개월 만에 최대폭 늘었다.

한국은행이 12일 발표한 '2018년 8월 중 금융시장 동향' 자료를 보면 8월 은행 중소기업대출은 전월보다 5조원 증가해 661조3천억원에 달했다.

중기대출 전월대비 증가액은 작년 9월(5조9천억원) 이래 가장 컸다. 이 가운데 중기 법인대출 증가액이 7월 1조원에서 8월 2조5천억원으로 확대됐다. 개인사업자 대출도 8월에 2조5천억원 증가하며 잔액이 307조1천억원에 달했다.

개인사업자 대출은 올해 2월 이래 매달 2조원대씩 늘어나고 있으며 8월에도 전월(2조5천억원)과 같은 폭 증가했다. 개인사업자 대출은 올해 들어 8개월간 18조3천억원 늘며 지난해 같은 기간 증가액(17조5천억원)을 웃돌았다.

정부는 3월 말부터 개인사업자 대출 여신심사 가이드라인을 도입해 자영업자 대출 문턱을 높였지만 증가세가 꺽이지는 않은 모양새다.

대기업 대출은 1천억원 늘어나는 데 그쳤다. 한은은 그 동안 자금 조달을 확대한 영향으로 증가액이 7월 2조3천억원에서 축소됐다고 설명했다. 전체 은행 기업대출 증가액은 5조1천억원이다.

8월 은행 수신은 6조5천억원 증가했다. 정기예금이 10조8천억원 증가한 반면 수시입출식은 3조4천억원 감소했다.

자영업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피플스초이스상 결선후보 올라…신곡 '아이돌'도

유엔총회 무대까지 진출한 방탄소년단(BTS)이 팬들의 온라인 투표로 영화, TV, 음악 부문의...

'여우각시별' 이제훈-채수빈, 설레는 인연의 시작

이제훈과 채수빈이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로 설레는 인연의 시작을 알렸다.

JYP 떠난 전소미 YG 테디와 손잡았다 "솔로 데뷔 확률↑"

전소미가 더블랙레이블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더블랙레이블은 지난 24일...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