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조업 영업이익률 역대 최고…비제조업‧중소기업 영업이익↓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9.13 13:33:55

고성능 반도체 수출이 늘어난 덕분에 제조업체 영업이익률이 2분기 연속으로 역대 최고 기록을 기록한 반면, 비제조업과 중소기업 영업이익률은 둔화됐다.

한국은행이 13일 발표한 '2018년 2분기 기업경영분석'을 보면 올해 2분기 외부감사대상 법인기업의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7.7%였다.

한은은 자산 규모 120억원 이상 등의 요건을 충족해 '주식회사의 외부감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외부 감사인에게 회계 감사를 받아야 하는 외부감사대상법인기업(외감기업) 가운데 3천333개 기업을 표본으로 조사했다.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한은이 관련 통계를 작성한 2015년 이래 최고였다. 반도체 업황 호조가 수익성 개선의 원동력이었다.

제조업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9.5%로, 올해 1분기(8.8%)에 이어 연속으로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고성능 반도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등 고부가가치 품목 수출이 증가하며 제조업체 수익성이 향상했다.

한은 관계자는 "(대표적인 반도체 제조기업인) 삼성전자[005930], 하이닉스를 제외하면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전체 산업이 7.7%에서 5.5%로, 제조업은 9.5%에서 6.0%로 하락한다"고 설명했다.

비제조업은 수익성이 악화했다. 매출액 영업이익률이 작년 2분기 5.3%에서 올해 2분기 5.0%로 하락했다.

한국전력 적자 지속으로 전기가스 부문 매출액 영업이익률이 작년 2분기 2.6%에서 올해 2분기 -1.4%로 마이너스 전환한 데 따른 결과다.

기업 규모별로는 대기업 매출액 영업이익률이 7.8%로 1년 전보다 0.4%포인트 상승했으나 중소기업은 7.3%로 0.1%포인트 하락했다.

전체 산업의 매출액 세전 순이익률은 7.7%로 1년 전과 같았다. 제조업과 비제조업의 매출액 세전 순이익률이 각각 9.8%, 4.5%로 전년 동기와 견줘 변동 없었다.

대기업의 매출액 세전 순이익률은 8.0%에서 7.8%로 뒷걸음질 쳤으나 중소기업은 6.6%에서 7.2%로 올랐다.

전체 산업의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증가율은 4.8%였다. 전 분기(3.4%)보다 1.4%포인트 개선했다.

tncnf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더보기

아시안컵 축구

[아시안컵] 한국-중국전, 응원도 빛났다...한국 축구 '조별순위' 1위로 우승컵 도전

예상했던 대로 중국은 한국의 상대가 아니었다. 월드클래스 손흥민은 중국의 수비수를 농락했고 그의 발을 통해

펫티켓

반려동물 키우세요? 관련 법규와 펫티켓 숙지하세요

우리나라는 반려동물 인구 천만시대에 접어들었지만 관련 제도에 대한 인지와 준수 수준은

산드라 오 킬링이브

산드라 오, 골든글로브에서 새로운 기록을 쓰다

#아시아 배우 최초의 골든글로브 시상식 진행 #아시아계로서는 38년만에 여우주연상 수상 #골든글로브에서

이슈 [CES 2019]더보기

삼성

[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

현대기아차

[CES 2019] 현대·기아차 CES서 '홀로그램 AR 내비' 공개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서 스위스 기업 웨이레이(Wayray)와 손잡고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