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전문가들 "부동산대책, 단기적으로 효과...중장기‘글쎄’“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9.13 17:31:34

아파트

전문가들이 정부가 13일 발표한 부동산대책에 대해 단기적으로 시장을 진정시키는 효과가 있지만, 중장기적으로도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입장을 나타냈다.

▲ 9‧13 부동산 대책, 최근 급등세 진정 효과 있을 것=유상훈 신한PWM 압구정센터 PB팀장은 "가장 두려워하는 세금 부분의 대책이 나왔기 때문에 향후 길게 1년까지는 최근 급등세를 진정시키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안명숙 우리은행 부동산투자지원센터 부장은 "종부세가 2006년보다 강화되고 임대사업자에 대한 세제 혜택이 없어져 추격 매수하는 수요는 크게 줄 것"이라며 "추격 매수세를 꺾어 시장을 진정시키겠다는 의도가 이번 대책에 확실하게 나타났다"고 평가했다.

황규완 하나금융경영연구소 수석연구원은 이번 대책을 크게 "대출을 줄이는 것하고 보유세를 강화하는 것"으로 정리하면서 "보유세를 생각보다 많이 강화했다"고 말했다.

▲ 중장기적으로 효과 이어질지는 불투명= 급등세를 잠시 진정시키는 효과가 중장기적으로 이어질지는 불투명하다.

유상훈 PB팀장은 "시장에는 정책에 대한 내성이 생겨나고 있어 정책으로 인해 집을 팔거나 하지 않을 것 같다"며 "근본적인 공급확대 정책이 나오지 않는 이상 중장기적으로 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그렇게 절대적이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진형 NH금융연구소 책임연구원은 "공급확대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도출하지 못한 것이 아쉽다"며 "이어지는 세부 정책을 통해 공급확대에 대한 가시성이 높아진다면 주택시장은 지난 참여정부의 경험에 근거해 안정화될 가능성은 있다"고 내다봤다.

정부가 투기적 수요를 잡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만큼 투자목적으로 주택을 사는 것에 신중해질 필요가 있다고 봤다.

유상훈 PB팀장은 "신규로 투자한다고 하면 1세대 1주택 요건도 강화하고 있어 실수요 위주로 접근하는 것이 맞을 것"이라고 충고했다.

안명숙 부장은 "정부가 지금 시장이 비이성적이라고 판단한 만큼 지금은 관망하고 추격 매수를 하면 안 된다"며 침착하게 대응할 것을 주문했다.

김진형 책임연구원은 "실수요자는 냉정함을 되찾고 긴 호흡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2019년 복지혜택]더보기

아동

아동수당 만6세 미만 모두에 월 10만원 지원...”신청 꼭 해야“

아동수당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된다. 아동수당은 신청이 없으면 받을 수 없다.

기초연금

기초연금 월 최대 30만원 지원...소득역전방지 규정 신설로 지원금 감액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 하위 20%에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 노인 약 150만명에게 다음 달 25일부터 최대 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인피니트 성열 26일 입대…"보고 싶을 거예요"

그룹 인피니트 이성열(28)이 26일 입대한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22일 "성열이..."

구혜선, 일상 속에서도 무결점 인형 미모..."추워요"

배우 구혜선의 인형 미모가 공개되어 눈길을 모았다.

최정윤, 붕어빵 딸과 단둘이 제주도 여행..."내 사랑"

최정윤이 딸과 함께 제주도 여행을 떠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