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대 하락 출발…2,170대로 밀려나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10.11 09:51:03

코스피

코스피가 11일 2%대의 하락세로 출발하며 단숨에 2,170대까지 내려갔다. 이날 오전 9시 7분 현재 코스피는 전날보다 52.13포인트(2.34%) 내린 2,176.48을 나타내고 있다.

지수는 전장보다 52.45포인트(2.35%) 내린 2,176.16으로 출발해 2,170대에서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간밤 뉴욕증시에서는 미국 국채금리 상승 부담과 기술주 불안 우려가 겹치며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3.15%),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3.29%), 나스닥 지수(-4.08%) 등 주요 지수가 일제히 급락했다.

이런 영향으로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은 524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20억원, 425억원을 순매수 중이다.

시가총액 상위주는 삼성전자(-2.54%)와 SK하이닉스(-2.84%), 셀트리온(-1.22%), 삼성바이오로직스(-3.48%) 등 대부분 내리고 있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4.75포인트(3.31%) 내린 722.75를 가리키고 있다. 지수는 27.28포인트(3.65%) 내린 720.22로 출발해 3%대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52억원, 194억원을 순매수하고 개인이 460억원을 순매도 중이다. 시총 상위주는 셀트리온헬스케어(-1.78%), 신라젠(-4.41%), CJ ENM(-1.18%), 포스코켐텍(-3.57%) 등 대부분 약세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3기 신도시]더보기

신도시

3기 신도시 고양 창릉‧부천 대장에 짓는다...11만 가구 규모

정부가 고양시 창릉동, 부천시 대장동에 제3기 신도시가 들어선다. 국토교통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런

김현미

3기 신도시 포함해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탄력적 공급해야

정부가 3기 신도시를 포함한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계획에 대한 입지를 모두 확정했다. 전문가들은 정부의 수도권

도로

지하철 서부선 연장 '고양선' 신설…3차 신도시 철도·버스 확충

국토교통부는 7일 '3차 신도시' 계획을 발표하면서 지하철 고양선(가칭) 신설 등 지구별 교통대책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