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증시, 美 금리인상 우려 이어지며 일제히 급락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10.12 09:23:11

유럽증시

유럽 주요국 증시는 11일(현지시간) 미국의 추가 금리 인상 우려가 이어지면서 폭락했다. 이날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날 종가보다 1.94% 내린 7,006.93으로 장을 마쳤다.

영국 증시는 올해 4월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BP, 로열더치셸 등 에너지기업들의 낙폭이 특히 컸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도 5,106.37로 하루 사이에 1.92% 폭락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11,539.35로 1.48% 내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도 3,210.65로 전날 종가보다 1.74% 떨어진 채로 장을 마감했다. 이 같은 유럽 증시의 급락세는 미국의 금리 상승에 대한 우려 심리가 여전히 시장을 짓눌렀기 때문이다.

최근 들어서는 미국이 기존 예상을 넘는 경기 호조세를 바탕으로 기준금리를 더욱 높게 끌어올릴 것이라는 전망이 커지면서 미국과 유럽, 중국 등의 주요 증시가 크게 불안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런던캐피털그룹의 애널리스트 재스퍼 롤러는 로이터통신에 "최근 글로벌 증시의 대학살은 투자자들이 미국의 금리 상승에 조정을 하는 것"이라면서 투자자들이 페이스북이나 아마존 등 미국의 IT 거대기업들에서 눈을 돌려 보수적인 전략으로 회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국감 업무보고하는 최종구 금융위원장

금융위원장 "가상통화·블록체인 동일시 안해"…ICO엔 부정적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와 가상화폐공개(ICO)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을

금감원장, 암호화폐 거래 "규제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2일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와 관련해 "규제를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 한달]더보기

아파트

서울 전세시장 잠깐 오른 후 안정세

정부의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 부동산 시장에는 매매가 위축되는 반면 전셋값은 불안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부동산

전문가 "주택시장 연말까지 관망세 이어질 것“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나타나고 있는 서울 등 수도권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일단 연말까지 계속

부동산

서울 아파트 입주 물량 증가...단기간 전세값 급등하지 않을 것

10월 말 이후 본격화될 종합부동산세·1주택자 양도세 강화 등 9·13대책의 국회 통과 여부와 연말에 공개될 3기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