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금융상황 경각심 갖고 시정상황 살필 것"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10.12 15:22:57

윤면식

윤면식 한국은행 부총재는 12일 "통상의 대응보다 좀 더 높은 경각심을 갖고 시장 상황을 살펴볼 것"이라고 밝혔다.

윤 부총재는 이날 서울 중구 한은 본관에서 경제상황점검 회의 참석 전 연합뉴스 기자와 만나 "그렇지 않을 것이라고 보지만 필요하다면 시장 안정화 조치를 하고 컨틴전시 플랜을 재점검하겠다"고 밝혔다.

미국 국채 금리 상승 부담, 기술주 불안 우려가 겹친 여파로 시장 불안이 확산하면서 전날 코스피는 1년 6개월 만에 최저, 코스닥은 작년 11월 이후 최저로 떨어지는 등 주식시장이 흔들렸다.

원/달러 환율도 종가 기준으로 전 거래일보다 10.4원이나 급등하며 작년 9월 29일 이후 최고 수준인 달러당 1,144.4원까지 상승했다.

윤 부총재는 "금통위 묵언 기간이라서 말씀드리기가 조심스럽다"면서도 "최근 국제금융시장이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는데, 이는 미 국채금리가 큰 폭으로 상승하고 미중 무역갈등의 장기화·심화 우려 때문에 미국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전 세계 금융시장, 우리나라 금융시장에 영향을 준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오늘 주가가 일부 반등하고 환율은 하락해 다소 안정된 모습을 보이지만 최근 국제금융시장 불안정을 초래한 미 금리의 기조적 상승, 미중 무역갈등(문제)은 계속 잠재해 있다"고 진단했다.

그는 "시장 심리 자체가 취약한 상황이어서 다시 금융시장이 불안해질 소지는 있다고 본다"면서 "항상 면밀히 보지만 다를 때보다 엄중하게 이 상황을 지켜보고 시장에 어떤 영향을 줄지 살펴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미국발 불안이 장기화하지는 지켜봐야 한다는 입장이다.

다만 "시장 전문가 얘기를 들어보면 상승장에서 하락장세로 국면이 전환되는 것이냐, 아니면 기존 장세 속에서 가격 조정을 받는 것이냐 얘기가 많이 있다"면서 "대체로 전문가들 얘기를 빌어서 보면 가격 조정 측면을 많이 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 실물 경제는 여전히 강하고 미국 고용지표가 여전히 좋고 그렇게 오래가지는 않는다는 쪽에 무게를 두지만 시장이 우리 예상대로 움직이지 않기 때문에 경각심을 갖고 보겠다"고 덧붙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더보기

아시안컵 축구

[아시안컵] 한국-중국전, 응원도 빛났다...한국 축구 '조별순위' 1위로 우승컵 도전

예상했던 대로 중국은 한국의 상대가 아니었다. 월드클래스 손흥민은 중국의 수비수를 농락했고 그의 발을 통해

펫티켓

반려동물 키우세요? 관련 법규와 펫티켓 숙지하세요

우리나라는 반려동물 인구 천만시대에 접어들었지만 관련 제도에 대한 인지와 준수 수준은

산드라 오 킬링이브

산드라 오, 골든글로브에서 새로운 기록을 쓰다

#아시아 배우 최초의 골든글로브 시상식 진행 #아시아계로서는 38년만에 여우주연상 수상 #골든글로브에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BTS의 후예 TXT, 세 번째 멤버는 외국인 '휴닝카이'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신인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한효주, 영화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 출연

배우 한효주가 영화 '본' 시리즈의 스핀오프 드라마, 유니버셜 본 프랜차이즈 작품인 '트레드 스톤'에...,

김사랑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여신인데 동안이야"

김사랑이 역대급 동안 미모를 선사했다.

이슈 [CES 2019]더보기

삼성

[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

현대기아차

[CES 2019] 현대·기아차 CES서 '홀로그램 AR 내비' 공개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서 스위스 기업 웨이레이(Wayray)와 손잡고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