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서울 오피스텔 매매·전월세 가격 모두 상승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10.30 15:21:05

올해 들어 서울지역의 오피스텔 매매와 전·월세 가격이 모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익형부동산 전문기업 상가정보연구소는 한국감정원의 오피스텔 매매가격지수를 분석한 결과 지난 9월 기준 서울 오피스텔 매매가격지수는 101.9였다고 30일 밝혔다. 매매가격지수는 지난해 12월 매매가를 100으로 잡고 변화 값을 측정한 지표다. 100이 넘으면 가격 상승, 100 미만이면 하락을 의미한다.

서울 오피스텔의 권역별 매매가격지수는 서북권이 102.7로 가장 높았고, 도심권이 102.6으로 뒤를 이었다.

전세가격지수는 서울 평균 101.4를 기록했다. 도심권 102.2, 서남권 101.8 순으로 집계됐다.
월세도 소폭 상승했지만, 매매나 전세보다는 완만한 수준이었다.

서울 평균은 100.2이었고, 동북권이 100.9로 가장 높았다. 동남권은 99.8로 5개 권역 중 유일하게 지난해보다 가격이 내려갔다.

상가정보연구소 이상혁 선임연구원은 "수년 전부터 서울의 오피스텔 과잉공급 우려가 제기돼 왔지만, 시장은 여전히 상승세"라며 "특히 올해는 아파트값 상승세가 가팔라서 대체재인 오피스텔의 가격 상승 여력이 충분해 보인다"고 말했다.

부동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3기 신도시]더보기

신도시

3기 신도시 고양 창릉‧부천 대장에 짓는다...11만 가구 규모

정부가 고양시 창릉동, 부천시 대장동에 제3기 신도시가 들어선다. 국토교통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런

김현미

3기 신도시 포함해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탄력적 공급해야

정부가 3기 신도시를 포함한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계획에 대한 입지를 모두 확정했다. 전문가들은 정부의 수도권

도로

지하철 서부선 연장 '고양선' 신설…3차 신도시 철도·버스 확충

국토교통부는 7일 '3차 신도시' 계획을 발표하면서 지하철 고양선(가칭) 신설 등 지구별 교통대책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