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대이란 제재 복원에도 약보합…WTI 0.1%↓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11.06 09:40:07

국제유가는 5일(현지시간) 미국의 이란에 대한 원유제재 복원에도 불구하고 소폭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1%(0.04달러) 내린 63.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12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 10분 현재 배럴당 0.01%(0.01달러) 떨어진 72.8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의 대이란 원유제재 복원에도 이날 국제유가가 비교적 무덤덤한 반응을 보인 것은 이미 제재가 오래전부터 예고된 데다 미국이 한국을 포함해 중국, 인도, 이탈리아, 그리스, 일본, 대만, 터키 등 8개국에 대해 한시적 예외를 인정한 것이 충격을 완화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들 8개국에 대한 한시적 예외는 이란산 원유 수입량을 지속해서 감축하는 것을 조건으로 해 6개월(180일)간 한시적으로 원유를 계속 수입할 수 있도록 예외를 두겠다는 것이다. 실질적 감축 상황 등을 판단해 180일마다 갱신 절차를 밟아야 한다.

미국의 제재를 앞두고 주요 산유국인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등이 원유 공급량을 늘려왔고, 미중간 무역전쟁 속에 중국의 경기가 둔화 조짐을 보이면서 글로벌 원유수요가 약화할 수 있다는 전망도 유가를 누르는 요인이 되고 있다.

그러나 이란에 대한 원유제재는 유가 변동성을 키우는 요인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란의 원유 수출량은 올해 중반 하루 평균 250만 배럴 정도였으나 미국의 제재가 재개되면 100만 배럴 이상 감소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골드만삭스는 이란 원유 수출이 연말까지 115만 배럴로 감소할 것으로 분석했다.

'미즈호'의 선물 담당 밥 야거는 "8개국에 대한 제재 예외 소식이 유가 상승을 제한했다"면서 "최근 주가 약세도 글로벌 원유수요에 대한 우려를 키우고 있다"고 말했다.

국제 금값은 소폭 내렸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12월물 금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0.1%(1.0달러) 떨어진1,232.30달러를 기록했다.

유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 :: 보이는 뉴스더보기

생산성

칼퇴근 가능할까? 일의 생산성을 올려주는 5가지 방법

왜 항상 내 업무는 줄어들기는 커녕 늘어나기만 하는 것일까요. 생산성을 높히면 야근의 고통에서 벗어날 수

남녀간 임금격차

"남녀임금 격차는 실체가 있는 것 같지만 존재하지 않는 것"-하버드 연구팀

최근 양성평등에 입각한 남녀임금격차에 대한 논의가 뜨겁습니다. 미국 여성정책연구소(IWPR)는 지난 11월 여성

화웨이

화웨이 보안 논란으로 보는 미국과 중국의 5G 네트워크 전쟁

5세대 이동통신 네트워크 기술을 두고 미국과 중국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미국은 동맹국들을 중심으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헤이즈, 14일 첫 윈터송 '첫눈에' 공개...

싱어송라이터 헤이즈(Heize)의 첫 윈터송이 14일 베일을 벗는다.

위너, 19일 싱글 발표…"신곡은 8개월만에"

보이그룹 위너가 19일 새 싱글로 컴백한다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지난 13일 밝혔다.

유진-기태영, 인테리어 프로그램 동반 출연

유진과 기태영 부부가 올리브의 해외 인테리어 탐방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이슈·특집[한은 기준금리 인상]더보기

기준금리

기준 금리 인상에 시중은행도 예적금 금리 줄줄이 인상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함에 따라 주요 시중은행들이 예·적금 상품의 금리를 덩달아 올리기로 했다. 우

부동산

기준금리 인상에 얼어붙은 부동산시장...매수심리 ‘냉각’

한국은행이 30일 1년 만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하면서 부동산시장은 더욱 움츠러들 전망이다. 부동산 규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