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채소 수급안정 대책추진…배추 공급 20% 확대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11.06 15:21:11

농림축산식품부는 6일 김장철을 앞두고 김장채소의 안정적 공급, 김장 비용 경감, 김치 소비 촉진 등을 위해 '김장채소 수급안정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품목별 수급 상황을 분석해 공급량을 조절할 계획으로, 배추는 김장 수요가 적은 이달 상·중순 출하조절시설에 1천t 상당을 가저장하고 1천t 상당을 수매 비축해 탄력적으로 방출한다.

또한, 계약재배 물량 4만4천t을 활용해 김장이 집중되는 시기 공급량을 평년 대비 20% 확대한다.

무는 김장철 출하량이 다소 많을 것으로 예상돼 단계적 수매비축 및 계약재배 물량 1만7천t을 활용한 분산 출하를 통해 적정 가격 형성을 유도한다.

가격이 높은 고추는 정부 비축물량 1천900t을 매주 400t 상당 방출해 가격 관리에 집중한다.마늘은 농협(2만3천t) 및 정부 비축물량(4천700t) 등을 통해 공급량을 탄력적으로 조절한다.

아울러 농식품부는 할인판매와 직거래를 확대하고 알뜰구매 정보를 제공해 가계 부담을 줄일 방침이다.

상설 직거래 장터와 홈쇼핑 등의 직거래를 확대하고 공영홈쇼핑을 통해 특별판매전도 개최한다.

온라인과 SNS, 스마트폰 앱, 라디오 등 다양한 경로로 알뜰 장보기, 장터, 할인판매 등 정보를 제공하고 학교·대기업 급식 등 대형 소비처에도 가격 정보를 주기적으로 제공한다.

오는 20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국민행복나눔 김장축제'를 시작으로 전국 지자체·공공기관·기업 등과 함께 김장 담그기 및 나눔 캠페인을 벌여 김장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김장채소 수급상황을 종합 점검·관리하기 위해 관계기관 합동으로 김장채소 수급안정대책반을 가동한다.

배추·무·고추는 평년보다 생산량이 다소 감소했으나 김장철 물량 공급에는 차질이 없을 전망이며, 마늘은 생산량이 늘어 수급이 원활할 전망이다.

가격은 배추가 평년보다 소폭 높은 안정세, 무는 하향 안정세, 고추는 약보합세, 마늘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소폭 낮은 안정세로 농식품부는 관측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넉넉하게 김장을 해 겨울철 건강을 지키고 정을 나눌 수 있도록 수급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우리 김장문화를 계승, 발전하고 어려운 이웃과 나누는 문화가 확산되도록 김장 캠페인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배추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성장률 전망 하락 ]더보기

경제 전망

OECD, 올해 韓 성장률 전망, 두달만에 2.4%로 낮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글로벌 교역둔화 등에 따른 수출감소, 제조업 구조조정에 따른 투자·고용 위축을

경기

OECD·IB 줄줄이 韓성장률 내렸다…제조업 수요 둔화‧기업 투자환경 악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투자은행 등 해외 기관들이 올해 한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낮추고

oecd

OECD "무역갈등이 주 위험요인…국제협력 틀 회복해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경제의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은 여전히 무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조원선, 23일 1년만의 신곡…"이별 뒤 일상 노래"

싱어송라이터 조원선이 1년 만에 새 싱글을 낸다.

유노윤호 다국적 팬들, 모교에 첫 솔로 앨범 기증

그룹 '동방신기' 멤버 유노윤호의 다국적 팬들이 그의 첫 솔로 앨범을 모교에 기증했다.

이강인, SNS서 감사 인사…"원팀이어서 좋은 결과 냈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한국의 준우승 쾌거를 이끌고 대회 최우수선수(MVP)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