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인천국제공항에 장애인 카페 '스윗에어' 오픈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12.07 16:50:35

SPC그룹은 푸르메재단, 인천국제공항공사와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에 '스윗에어 바이 행복한베이커리&카페(이하 스윗에어)'를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스윗에어는 SPC그룹과 푸르메재단이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함께 운영하고 있는 행복한 베이커리&카페의 8번째 매장으로, 인천국제공항 식음료 컨세션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SPC그룹이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함께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과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장애인 지원 전문 공익재단인 푸르메재단이 운영을 맡아 5명의 발달장애인 바리스타가 근무할 예정이다.

인천공항 제2터미널 1층 랜드사이드 구역에 자리잡았다. 기존 행복한 베이커리&카페의 운영방식을 그대로 적용해 장애인 바리스타가 직접 음료를 제조하고 판매하며 장애인 작업장에서 생산한 쿠키류도 판매한다.

또한 SPC그룹의 떡 브랜드 빚은과 협력해 이용객들에게 우리 떡과 전통차도 선보일 예정이다.

SPC그룹 관계자는 "세계로 통하는 관문인 인천공항에서 장애인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일터를 마련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을 지원하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행복한 베이커리&카페는 지난 2012년 9월 종로구 신교동 푸르메센터에 첫 점포를 연 이래 서울시인재개발원, 온조대왕문화체육관, 서울은평병원, 서울도서관, 푸르메재단넥슨어린이재활병원점, 서초구청 총 7개 점포에서 발달장애인 20명이 일하고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 :: 보이는 뉴스더보기

화웨이

화웨이 보안 논란으로 보는 미국과 중국의 5G 네트워크 전쟁

5세대 이동통신 네트워크 기술을 두고 미국과 중국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미국은 동맹국들을 중심으로

마일리지

내년 1월부터 대한항공·아시아나 마일리지 소멸

대한항공과 아시아나의 항공 마일리지가 10년 유효기간이 만료되어 2019년 1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소멸됩니다.

이슈·특집[한은 기준금리 인상]더보기

기준금리

기준 금리 인상에 시중은행도 예적금 금리 줄줄이 인상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함에 따라 주요 시중은행들이 예·적금 상품의 금리를 덩달아 올리기로 했다. 우

부동산

기준금리 인상에 얼어붙은 부동산시장...매수심리 ‘냉각’

한국은행이 30일 1년 만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하면서 부동산시장은 더욱 움츠러들 전망이다. 부동산 규제

연준

세계 각국 '돈줄조이기' 동참…내년 성장둔화 속 이중고 예고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유럽연합(EU), 주요 신흥국들이 금리를 올리거나 양적 완화(QE)를 중단하는 등 돈줄을 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