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 등 편의점 생활서비스 이용 급증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1.02 13:13:55

택배나 공공요금 수납 등 편의점에서 생활 편의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례가 점차 늘고 있다. GS리테일은 작년 한 해 GS25 편의점의 생활편의 서비스 이용 실적이 6천700만건을 넘었다고 2일 밝혔다.

택배 서비스는 2008년 592건에서 작년 1천300만건을 돌파해 지난 10년간 2만배 이상 성장했다.

GS리테일은 전국 1만1천300여개의 편의점은 물론 GS수퍼(300개)와 랄라블라(112개)에서 택배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GS리테일과 제휴한 15개의 온라인몰에서 상품을 주문한 경우 GS25 편의점에서 픽업할 수 있고, 신용 카드도 편의점에서 직접 픽업할 수 있다.

택배와 같은 배송 플랫폼 서비스는 20∼30대 여성 고객(전체의 46%)이 주로 이용했다.

지난 한 해 동안 공공요금 수납 서비스 이용 건수도 100만건을 돌파했다. 지난 7월부터 제공해온 하이패스 충전서비스 이용 누적 금액은 100억원을 넘어섰다.

공과금 수납은 외국인 거주 밀집 지역이나 1인 가구가 많이 사는 지역에서 이용률이 높았고 하이패스 충전은 30∼40대 남성이 주로 이용했다.

vusdmlwja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백색국가 배제] 더보기

백색국가

韓 백색국가 제외... 반도체→전산업으로 타격 예상

일본이 2일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내리면서 한일 양국의 교역과

수출

대일 수입의존도 90% 이상 품목 48개...韓무역⋅산업 타격 불가피

일본이 2일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내렸다. 이 조치에 대해 정부와

수출

韓경제 직격탄…"올 성장률 2% 하회" 전망도

일본이 반도체 소재에 대한 수출규제에 이어 오는 28일부터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BTS, 완주 한옥마을 배경 '썸머 패키지' 영상 공개

한류스타 방탄소년단(BTS)이 최근 전북 완주군에 머물며 촬영한 영상 일부가 공개되어 화제다.

유희열-이적, 유재석 위한 음악프로젝트 "유플래쉬"

MBC TV 토요 예능 '놀면 뭐하니?'는 유희열과 이적의 새로운 음악 프로젝트...

대학가요제 7년만에 부활…10월 5일 일산서 개최

실력파 청춘 가수들의 등용문이던 MBC '대학가요제'가 7년 만에 다시 열려 눈길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