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1.09 16:21:57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들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특히 삼성전자·LG전자·현대차 등은 자신들의 핵심 사업인 반도체·휴대전화·자동차의 수익성 둔화를 고심하는 상황인 만큼, 신성장 동력으로서 로봇 사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하려는 의지가 보였다.

▲삼성전자, ‘삼성봇’,‘웨어러블’ 첫 공개=먼저 삼성전자는 올해 CES에서 차세대 인공지능(AI) 프로젝트로 개발한 '삼성봇'과 '웨어러블 보행 보조 로봇'(GEMS)'을 처음 공개했다.

삼성봇 시리즈로는 사용자의 혈압·심박·호흡·수면상태를 측정하는 등 실버 세대의 건강과 생활 전반을 종합 관리하는 '삼성봇 케어', 집안 공기를 관리하는 '삼성봇 에어', 쇼핑몰·음식점 등에서 상품 추천이나 결제를 돕는 '삼성봇 리테일'을 선보였다.

웨어러블 보행 보조 로봇 'GEMS'는 근력저하·질환·상해로 보행에 어려움을 겪을 경우 재활과 거동을 돕는 역할을 한다.

이 제품은 사용자가 일정 각도 이상으로 허리를 굽히면 이를 감지해서 로봇이 준비상태에 들어가고, 사용자가 허리를 펼 때 로봇이 사용자 허리에 가해지는 힘을 보조하는 식으로 작동한다. 반복되는 작업에서 사용자의 허리에 가해지는 부담을 줄여줄 수 있다.

삼성

▲LG전자 ‘LG 클로이 수트봇' 공개=LG전자의 경우 삼성전자에 비해 일찌감치 로봇 개발에 뛰어들어 공개된 제품 라인업이 다양하다.

올해 CES에서는 사용자의 허리 근력을 지원하는 'LG 클로이 수트봇' 신제품을 처음 공개했다.

그 외에 LG전자는 하체 근력을 지원하는 수트봇과 함께 ▲인천국제공항에 투입된 안내로봇 ▲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청소서비스를 제공한 청소로봇 ▲ 가정용·상업용 등으로 활용 가능한 홈로봇 등 총 9종의 클로이 시리즈를 보유하고 있다.

LG전자는 지난해 연말 인사에서 최고경영자(CEO) 직속 기구로 '로봇사업센터'를 신설해 로봇사업 육성에 적극적으로 뛰어든 상태다.

앨지

▲현대차, 걸어다니는 자동차 ’엘리베이트‘ 공개=현대차는 CES 2019에서 걸어 다니는 자동차 '엘리베이트' 콘셉트카를 공개했다.

CES 미디어 행사에서는 엘리베이트를 작게 만든 프로토타입 모델이 공개됐는데, 로봇 다리를 이용해 무대를 걸어 다니고 설치된 계단을 오르내리다가 다리를 접어 일반 자동차로 변신하는 '한국판 트랜스포머'에 가까운 모습이었다.

현대차는 엘리베이트가 상용화되면 수색·구조와 교통약자의 이동을 돕는 등 공공 분야에서 다양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걸로 기대하고 있다.

콘셉트카

▲네이버 ’브레인리스 로봇‘ 공개=올해 처음으로 CES에 출사표를 던진 네이버도 로봇 기술력을 선보였다. 퀄컴과 협력해 네이버가 재작년 처음 선보인 로봇팔 '앰비덱스'에 5G 이동통신 기술을 적용, '브레인리스 로봇'으로 개량한 제품을 CES 무대 위에 올렸다.

로봇 자체에 고성능 프로세서가 없어도 5G 특유의 빠른 응답성을 활용해 원격으로 정밀한 로봇 제어를 할 수 있다.

또 대형쇼핑몰이나 공항 등 위치정보시스템(GPS)이 안 되는 실내에서도 증강현실(AR) 기술로 사용자가 길을 찾을 수 있도록 돕는 '어라운드G'도 선보였다.

네이버

▲ 한글과컴퓨터, ’홈서비스 로봇‘,안내로봇’ 전시=중소기업 중에는 한글과컴퓨터가 B2C(기업-소비자 간 거래) 시장 공략용으로 출시한 '홈서비스 로봇'과 '안내 로봇'을 전시했다. 홈서비스 로봇은 안면 인식으로 맞춤형 대화가 가능하고, 외국어·코딩 교육과 경비 기능 등이 탑재됐다.

한글과컴퓨터는 박물관이나 전시품 소개가 가능한 안내 로봇은 국내 주요 박물관에 공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특집[경제성장률]더보기

수출

4분기 韓 성장률 1.0%로 선방…정부 재정집행 효과

지난해 4분기 한국 경제성장률은 전기대비 1.0%로 3분기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정부의 재정집행 효과로

수출

韓경제 2년 연속 3%대 성장 불발...올해 글로벌 경기둔화 전망돼

한국경제가 2년 연속 3%대 성장을 기대했으나 불발에 그쳤다. 설비·건설 투자가 부진한 가운데 수출·재정의

한은

한은 "작년 1인당 국민소득 3만1천 달러 돌파 추정“

한국은행은 지난해 1인당 국민총소득(GNI)이 3만1천달러를 넘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22일 밝혔다. ▲한은,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이소라 ‘신청곡’ 열혈 홍보 “목소리 너무 좋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이소라 ‘신청곡’ 홍보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거친 수비, 몸으로 받아낸 손흥민…바레인전 언성히어로

중국전 두 골에 모두 관여했던 손흥민(토트넘)이 바레인과 16강전에서도 이타적인 플레이로 팀 승리...

JYP 새 걸그룹 ITZY, 5인조 확정…"드림팀 완성"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2019년 야심차게 공개하는 신인 걸그룹은 5인조 ITZ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