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김정은 '비핵화 개념 국제사회와 차이 없다'고 밝혔다"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1.10 15:37:31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김정은은 나에게나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나,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푸틴 러시아 대통령 등 각국 정상에게 국제사회가 요구하는 비핵화와 (자신이 생각하는) '완전한 비핵화' 개념에 차이가 없다는 점을 밝혔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기자회견에서 "김정은이 비핵화를 말해도 이 비핵화가 미국이 말하는 CVID(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와 다를 것이라는 견해가 많은 것으로 안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종전선언에 따른 주한미군의 지위와 관련해 "미국에서는 '종전선언을 하면 유엔사 해체나 주한미군 철수가 요구되지 않을까 하는 불신이 있는 것으로 아는데 김정은은 비핵화와 종전선언이 주한미군의 지위와 관련이 없다는 점을 인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주한미군은 비핵화 프로세스에 연동된 문제가 아니라 주권국가로서 한국과 미국 간 동맹으로 한국에 주둔하는 것"이라며 "종전선언이 이뤄지고 나아가 평화협정이 체결된 뒤에도 주한미군을 유지할지는 전적으로 한미 양국 결정에 달린 문제고 이런 사실을 김정은도 잘 이해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문재인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안심전환대출]더보기

아파트

서민형 전환대출 신청...주택가 낮은 순대로 20조원 공급

주택담보대출을 연 1%대 장기·고정금리 대출로 갈아탈 수 있게 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의 신청 접수가 16일

안심전환대출

[일문일답] 신규 구입목적 집단대출·중도금 대출 전환 불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금리 변동에 대한 부담이 있는 주택담보대출자들이 연 1%대의 고정금리로 환승할 좋은

대출

[일문일답]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요건과 상환방식

▲강화된 LTV 규제로 인해 원금 일부를 상환해야 하는 것은 아닌가. --대출신청액이 담보가액의 최대 70%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허재·김병현·조준호, '정글의 법칙 인 순다열도' 합류

SBS TV 예능 '정글의 법칙'이 스포츠 선수 출신 방송인들과 함께 인도네시아 순다...

이시영, 첫 체지방 9%대 진입…'근육형 날씬체형' 인증

배우 이시영이 운동으로 다져진 근육형 체형을 인증해 눈길을 모았다.

장희진, 날씨 좋은 날 골프와 함께..'행복한 일상'

배우 장희진이 골프를 즐기며 행복한 일상을 보낸 사진을 공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