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시지가 인상에 상가 거래 위축 우려…임대료로 전가되나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2.12 14:57:57

올해 공시지가의 가파른 인상으로 인해 이미 위축된 상가 시장이 침체에 빠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됐다. 공시지가 인상이 보유세 부담으로 이어져 상인들의 수익성이 악회될 수 있으며, 임대료 인상으로 이어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왔다.

▲ 공시지가 인상, 상인들에게 ‘악재’...수익성 악화 우려=12일 국민은행 WM스타자문단 박원갑 수석부동산전문위원은 "근린생활 건물이나 오피스 빌딩 등 수익형 부동산은 보유세를 감안하면 실질 수익률이 하락하게 되고 최근 경기침체까지 겹쳐 전반적으로 수요 둔화 요인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상가정보연구소 이상혁 선임 연구원은 "가뜩이나 장사도 안되는데 보유세가 늘어나면 상인들과 자영업자들의 부담은 더욱 커진다"며 "공시지가 인상도 상가 시장에는 악재"라고 진단했다.

상가정보연구소가 한국감정원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전국 중대형상가의 연수익률은 4.19%로 전년(4.35%) 대비 0.16%포인트 하락했고, 소규모 상가의 연수익률은 3.73%로 전년(3.91%) 대비 0.18%포인트 떨어졌다.

임대료

임대료 인상 우려=주요 상권의 상인들 사이에는 이번 공시지가 인상이 임대료 인상 요구로 이어지지 않을까 걱정하는 분위기다.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있는 한 중개업소 사장은 "공시지가 오르면 보유세가 올라갈 테니 상가주인 입장에서는 임대료 인상 여부를 고민할 수 있다"며 "그러나 요새 경기위축으로 임대인이 섣불리 임대료를 올리기도 어렵고, 임차인은 임차인대로 월세 부담이 늘어날까봐 다 걱정하는 분위기"라고 전했다.

마포구 연남동의 한 중개업소 대표는 "최근 상가 시장이 좋지 않은데 이 지역의 공시가격에 이어 공시지가도 많이 올라 떠나려는 사람이 늘어나면서 상권 위축으로 이어지는 게 아닐지 걱정"이라고 말했다.

공시지가 상승률

인기상업지구, 젠트리피케이션 부작용 우려=상권이 활성화된 인기 상업지역에서는 일부 '젠트리피케이션'에 대한 우려가 나오기도 한다.

명동·강남 등 인기지역의 상가·건물 임대인이 보유세 상승분을 임대료에 전가해 상인들의 임대료 부담이 커지면서 기존 상인들이 쫓겨나는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이다.

실제 성동구는 지난달 표준지 공시지가 의견청취 기간에 성수동 일대 서울숲길과 상원길, 방송대길 등지의 표준지 35개에 대해서는 젠트리피케이션 발생 가능성이 있다며 공시지가를 낮춰달라고 국토교통부에 요청하기도 했다.

전문가들은 공시지가 상승으로 보유세 부담이 크게 늘어나는 곳에서는 장기적으로 임대료가 전가될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

직방 함영진 빅데이터랩장은 "강남을 비롯해 명동, 성수동, 합정·연남동, 용산 등 상권이 번화한 곳에서는 보유세 부담을 세입자에게 전가하면서 임대료가 상승할 수 있다"며 "임대료가 상승하면 임대료 감당이 어려운 상인이나 업종은 퇴출될 수밖에 없어 장기적으로는 젠트리피케이션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우리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 안명숙 부장은 "공실이 많은 지역에서는 임대인이 당장 임대료를 올리기 어렵겠지만 기회를 엿보다가 경기가 회복 조짐을 보이면 곧바로 임대료를 인상하려 할 것"이라며 "특히 새로 임대차계약을 맺는 상가를 중심으로 상승폭이 클 것"이라고 전망했다.

상가 거래 ‘위축’=상가 거래 시장은 당분간 위축될 전망이다.

우리은행 안명숙 부장은 "최근 잇단 공시가격·공시지가 상승과 종합부동산세 인상으로 지난해까지 좀처럼 나오지 않던 강남 요지에서도 꼬마빌딩 등 상가 매물이 늘어나는 분위기"라며 "당분간 가격 상승에 대한 기대감이 줄어들면서 부동산을 처분하려는 수요들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예상했다.

신한은행 이남수 부동산투자자문센터 센터장은 "이번 공시지가 인상으로 특히 꼬마빌딩의 수익성에 영향을 많이 미칠 것"이라며 "최근 공실도 늘어나는 추세여서 상가 거래가 더욱 위축될 것"이라고 말했다.

상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하반기 달라지는 것]더보기

개소세

하반기에도 승용차 개소세 인하…근로장려금·실업급여 지급확대

소비 활성화를 위한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조처가 하반기까지 연장 적용된다. 7월부터는 실업급여 지급액과

무상교육

고교무상교육 단계적 실시…정수기 관리 강화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교통

신규 자동차 번호판 도입...경부선 전철 급행 확대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싸이, '흠뻑쑈'에서 9집 신곡 공개…수지 뮤비 출연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42)가 자신의 여름 브랜드 공연에서 9집 신곡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다희, 이번엔 걸그룹 멘토로…엠넷 '퀸덤' MC

'걸크러시' 이미지로 사랑받는 배우 이다희가 이번에는 엠넷 아이돌 서바이벌 예능 프로그램...

몬스타엑스, 일본서 4장 연속 '골드디스크'

그룹 몬스타엑스가 일본에서 음반 4장 연속 골드디스크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