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잼있는 젤리' 3종 출시.."쫀득한 젤리 안 달콤한 과즙 가득"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3.08 09:59:36

오뚜기는 쫀득한 젤리 안에 달콤한 과즙이 가득한 '잼있는 젤리' 3종을 출시했다고 8일 전했다.

"최근, 껌과 사탕 등의 전통적인 간식 시장이 축소되고 씹거나 빨아먹는 구미젤리 시장이 성장하고 있다"며 "특히, 젤리 안에 또 다른 젤리가 들어있는 '젤리 in 젤리' 제품은 해외에서의 인기에 힘입어 최근 국내에서도 유행하는 간식"이라고 했다.

'잼있는 젤리'는 투명한 겉젤리 속에 과즙을 듬뿍 담은 속젤리를 넣어 씹을 때마다 달콤한 과일 향이 가득한 신개념 구미젤리이다. 기존 구미젤리 제품 대비 속젤리 함량을 높여 더욱 풍부하고 진한 과일향을 느낄 수 있다고 전했다. 특히, 말랑말랑하고 부드러운 식감으로 질기지 않아 아이부터 어른까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제품이라고 덧붙였다.

동글동글한 푸딩 모양에 알록달록한 색까지 보는 재미를 더한 '잼있는 젤리'는 체리자두, 망고, 파인포도 등 총 3가지 맛으로 출시됐다.

체리자두와 파인포도에는 비타민 일일권장량 100%가 함유 돼 있으며 망고에는 카레의 주 성분 중 하나인 커큐민이 10mg 함유됐다. "사무실에서 나른할 때 가볍게 한 알씩, 오물거리기 좋아하는 아이 간식으로 한 봉씩 먹기 좋은 제품"이라며 "특별한 날에 탄산수나 칵테일에 넣어 달콤한 버블 드링크로도 즐길 수 있다"고 전했다.

오뚜기 관계자는 "쫀득한 젤리 안에 말랑한 과즙 젤리가 들어간 잼있는 젤리 3종을 출시했다"며 "더블 젤리 타입으로 어린이뿐 아니라 씹기 부담스럽지 않은 말랑한 간식을 선호하는 노년층에도 좋은 제품"이라고 말했다.

GS25와 오뚜기몰 등에서 구매 가능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보통사람 금융생활]더보기

주택

경제활동가구 월소득 476만원…소득격차 감소

최근 1년 사이 소득이 증가하고 소득 격차는 다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물가가 올랐음에도 총소득에서

취업

빚 있는 사회초년생 부채 1년 새 432만원 증가

빚 있는 20∼30대 사회초년생의 부채 규모가 최근 1년 사이 400만원 넘게 늘어났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기혼

직장인

서울 직장인 월 358만원 받아 246만원 사용

서울시 직장인은 평균 358만원을 월급으로 벌어 246만원을 쓰는 것으로 집계됐다. 신한은행은 16일 발표한 '2019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세계 영향력' 인정받은 BTS…K팝 스타 '타임 100' 인연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의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전도연, 우디네 극동영화제 평생공로상

배우 전도연이 오는 26일 개막하는 제21회 이탈리아 우디네 극동영화제에서 '골든 멀버리 평생공로상'을...

봉준호 '기생충' 칸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황금종려상 도전

봉준호 감독 신작 '기생충'이 다음 달 열리는 올해 제72회 칸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에 초청되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