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목형 혈압계 출시한 보령A&D메디칼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3.12 15:31:48

보령A&D메디칼은 새로운 손목형 혈압계(모델명 'UB-525')를 출시했다고 12일 전했다.

ABS 소재를 적용해 세련된 느낌을 주고 내구성이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약 90g(배터리 제외 시)의 경량 사이즈로 다양한 장소에서 휴대가 가능하다.

제품의 화면에는 혈압 측정값과 함께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혈압 등급이 표시되며 또한 평균 혈압값 계산 기능과 함께 혈압 측정 데이터를 최대 60회까지 저장 가능하다.

부정맥의 일종인 심방세동(Atrial Fibrillation) 발생시 이를 감지하는 기능도 탑재됐다. 심방세동은 분당 400-600회 정도로 심장이 빠르게 뛰는 부정맥의 일종으로, 뇌졸중 또는 다른 심장 질환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심방세동은 일반적으로 나이에 따라 발생률이 증가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국내 심방세동 환자수는 지난 4년간 약 18% 증가했다.

"발작성 심방 세동 환자는 두근거림, 흉통, 호흡곤란, 운동 능력 저하 등으로 평상시 활동에 제약을 받을 수 있고 만성으로 전환되면 이로 인해 심장 기능이 저하될 수 있다"며 "가장 문제가 될 수 있는 합병증은 심방 내 혈전(피떡)이 생기는 것이다. 이로 인해 뇌졸중 등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고 설명했다.

혈압의 증가는 심방세동과 관련이 있다고 한다.

"고혈압은 심방세동 발생의 주요한 위험요소로 혈압 감소가 심방세동을 억제하는데 효과가 있다"며 "가정 내 상시적으로 혈압측정을 하면 심혈관 질환을 보다 빨리 예견할 수 있기 때문에 가정 내 지속적인 혈압 측정은 매우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특히, 심방세동은 특별한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꾸준한 관리와 예방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심방세동 감지 기능이 적용된 'UB-525'는 혈압측정 중 불규칙 맥파(Irregular Heart Beat, IHB)나 심방세동(AFib)이 감지되면 IHB/AFib 표시부에 하트마크가 표시된다. 이 마크가 자주 나타나면 전문의와 상담해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한다.

"일본 AND사에서 개발한 'UB-525'는 AND사와 일본 지치(Jichi)대학교가 공동 연구를 통해 가정용 혈압계의 소프트웨어 매개변수를 변경한 새로운 알고리즘을 통해 심방세동을 감지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며 "이 기술을 적용한 AND 가정용 혈압계는 심방세동(AFib) 감지에 있어 민감도와 특이도를 각각 100% 달성, 단 1번의 측정만으로 심방세동 감지가 가능한 것이 특장점"이라고 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성장률 전망 하락 ]더보기

경제 전망

OECD, 올해 韓 성장률 전망, 두달만에 2.4%로 낮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글로벌 교역둔화 등에 따른 수출감소, 제조업 구조조정에 따른 투자·고용 위축을

경기

OECD·IB 줄줄이 韓성장률 내렸다…제조업 수요 둔화‧기업 투자환경 악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투자은행 등 해외 기관들이 올해 한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낮추고

oecd

OECD "무역갈등이 주 위험요인…국제협력 틀 회복해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경제의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은 여전히 무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몬스타엑스, 14일 새 영어 싱글…노르웨이 첫 무대도

그룹 몬스타엑스가 14일 새 영어 싱글 '후 두 유 러브?'(WHO DO U LOVE?)를 발표...

설리, 파격 벗고 뽐낸 세젤예 포스..압도적 여신美

설리가 품격 있는 미모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U-20 축구대표팀에 병역혜택"…병무청 "검토한 바 없다"

20세 이하(U-20) 남자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결승에 진출하면서 이들에게도 병역 혜택을 부여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