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미중 정상회담 연기에 보합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3.15 09:51:52

원/달러 환율이 15일 오전 보합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 22분 현재 전날보다 0.1원 오른 달러당 1,134.9원을 나타냈다. 환율은 전날보다 1.3원 오른 1,136.1원에 개장하고서 상승폭을 줄여 보합권에서 맴돌고 있다.

밤사이 스티브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무역 정상회담이 "이달 말 열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미중 정상회담은 4월 이후 열릴 것으로 보인다. 블룸버그통신은 정상회담이 열린다 해도 4월 말이나 열릴 것이라는 소식통 전망도 인용 보도했다.

결국 국제 금융시장의 큰 불안 요인인 미중 무역협상은 진전도 악화도 하지 않는 상황을 다음 달까지 이어가게 됐다.

이런 불확실성은 중국 위안화 약세와 원화 약세로 이어졌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오늘 원/달러 환율은 미중 무역협상 연기 전망에 따른 위안화 약세로 고점을 시험할 것"이라며 "다만 최근 원/달러 환율 상승에도 많이 나오지 않았던 수출업체 달러 매도가 다시 시작돼 상승폭이 제한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원/엔 재정환율은 오전 9시 22분 현재 100엔당 1,015.16원으로 전날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17.26원)보다 2.10원 내렸다.

환율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2019년 복지혜택]더보기

아동

아동수당 만6세 미만 모두에 월 10만원 지원...”신청 꼭 해야“

아동수당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된다. 아동수당은 신청이 없으면 받을 수 없다.

기초연금

기초연금 월 최대 30만원 지원...소득역전방지 규정 신설로 지원금 감액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 하위 20%에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 노인 약 150만명에게 다음 달 25일부터 최대 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소녀시대 태연, 싱글음반 '사계' 발매

소녀시대 태연(30)이 오는 24일 싱글음반 '사계'(Four Seasons)를 낸다고 지난 18일 소속사...

방탄소년단, 2차 세계정복 나선다…"미주·유럽 기다려요"

세계를 뒤흔든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5월부터 새로운 월드투어 대장정에...

류현진 홈경기에 한화큐셀 광고 뜬다…LA다저스 후원 계약

한화큐셀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의 명문 구단인 LA다저스와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