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 읽어주는 화가 ‘오진국의 아주 소소한 그림이야기’

재경일보 오경숙 기자 오경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3.15 13:20:50

오진국

디지로그의 선구자 오즈갤러리 오진국 화백(70)은 최근 <오진국컬쳐TV>를 개설했다. ‘서양화가 오진국의 아주 소소한 그림이야기’로 그림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매주 3~4회 유튜브 방송을 통해 그가 작품마다 써놓은 작품일기 단상을 기반으로 작품의 스토리부터 제작과정, 감상법 까지 일반인들이 그림을 쉽게 접할 수 있는 안내자 역할을 하고 있다.

오진국

<오진국컬쳐TV>는 유튜브 뿐만 아니라 네이버 TV, 카카오 TV, 페이스북, 트위터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소개되고 있다.

오 화백은 평소 그림에 대해 ‘소장의 가치 보다 감상의 가치가 우선시 되어야 한다’는 철학을 가지고 있다.

작품들을 비싼 가격으로 구매 하지 않고도 일정 기간 렌탈을 통해 다양한 작품을 접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가 조성되어야 한다고 말한다.

그가 최근 시작한 미술품 렌탈 사업은 보통 10호부터 100호까지 다양한 종류의 작품 선택이 가능하다. 저렴한 렌탈료를 지불하고 기본계약(1년)을 하면 3개월마다 한 번씩 그림을 교체해 주는 서비스와 전문 큐레이터의 작품 선정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오진국

또한 일정 기간 렌탈 후 작품을 구매하게 될 경우 10% 할인과 그동안 지불한 렌탈 금액을 공제한 차액만을 지불하면 작품도 소장할 수 있다.

오진국 화백은 제30회 현대미술대상 수상은 물론 동 위원회 심사위원장을 역임했으며 대한민국선정작가(미술과 비평) 100인 중의 1인이다.

(문의 : 오즈갤러리 www.ozgallery.net 02-707-0797 / 0798 )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보통사람 금융생활]더보기

주택

경제활동가구 월소득 476만원…소득격차 감소

최근 1년 사이 소득이 증가하고 소득 격차는 다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물가가 올랐음에도 총소득에서

취업

빚 있는 사회초년생 부채 1년 새 432만원 증가

빚 있는 20∼30대 사회초년생의 부채 규모가 최근 1년 사이 400만원 넘게 늘어났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기혼

직장인

서울 직장인 월 358만원 받아 246만원 사용

서울시 직장인은 평균 358만원을 월급으로 벌어 246만원을 쓰는 것으로 집계됐다. 신한은행은 16일 발표한 '2019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세계 영향력' 인정받은 BTS…K팝 스타 '타임 100' 인연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의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전도연, 우디네 극동영화제 평생공로상

배우 전도연이 오는 26일 개막하는 제21회 이탈리아 우디네 극동영화제에서 '골든 멀버리 평생공로상'을...

봉준호 '기생충' 칸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황금종려상 도전

봉준호 감독 신작 '기생충'이 다음 달 열리는 올해 제72회 칸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에 초청되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