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그림 읽어주는 화가 ‘오진국의 아주 소소한 그림이야기’

By 오경숙 기자 2019.03.15 13:20:50



오진국

디지로그의 선구자 오즈갤러리 오진국 화백(70)은 최근 <오진국컬쳐TV>를 개설했다. ‘서양화가 오진국의 아주 소소한 그림이야기’로 그림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매주 3~4회 유튜브 방송을 통해 그가 작품마다 써놓은 작품일기 단상을 기반으로 작품의 스토리부터 제작과정, 감상법 까지 일반인들이 그림을 쉽게 접할 수 있는 안내자 역할을 하고 있다.

오진국

<오진국컬쳐TV>는 유튜브 뿐만 아니라 네이버 TV, 카카오 TV, 페이스북, 트위터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소개되고 있다.

오 화백은 평소 그림에 대해 ‘소장의 가치 보다 감상의 가치가 우선시 되어야 한다’는 철학을 가지고 있다.

작품들을 비싼 가격으로 구매 하지 않고도 일정 기간 렌탈을 통해 다양한 작품을 접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가 조성되어야 한다고 말한다.

그가 최근 시작한 미술품 렌탈 사업은 보통 10호부터 100호까지 다양한 종류의 작품 선택이 가능하다. 저렴한 렌탈료를 지불하고 기본계약(1년)을 하면 3개월마다 한 번씩 그림을 교체해 주는 서비스와 전문 큐레이터의 작품 선정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오진국

또한 일정 기간 렌탈 후 작품을 구매하게 될 경우 10% 할인과 그동안 지불한 렌탈 금액을 공제한 차액만을 지불하면 작품도 소장할 수 있다.

오진국 화백은 제30회 현대미술대상 수상은 물론 동 위원회 심사위원장을 역임했으며 대한민국선정작가(미술과 비평) 100인 중의 1인이다.

(문의 : 오즈갤러리 www.ozgallery.net 02-707-0797 / 0798 )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