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최태원 SK그룹 회장, 국민연금 반대 의견에도 사내이사 재선임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선린동 소재 SK빌딩서 열린 SK㈜의 제28차 정기 주주총회에서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국민연금 반대 의견에도 사내이사에 재선임됐다.

염재호 전 고려대 총장에 대해서도 국민연금은 반대 의견을 냈는데, 염 전 총장도 사외이사로 선임됐고 이사회 의장을 맡게 됐다.

이날 주총에서는 정기 주주총회에서 이사 선임 안건과 정관변경 안건 등이 모두 원안대로 가결됐다.

이날 주총에서 참석 주주 대다수가 찬성표를 던졌고 반대표를 행사한 국민연금은 보유 지분이 8.4%에 그쳐, 선임됐다.

현재 최 회장이 중국 보아오 포럼 참석 일정으로 중국 방문 중이라 주총 진행은 장동현 SK㈜ 대표이사 사장이 진행했다.



▲27일, 서울 종로구 선린동 소재 SK빌딩서 열린 SK㈜의 제28차 정기 주주총회에서 최태 장동현 SK㈜ 대표이사 사장이 주총을 진행하고 있다.<사진=박성민 기자>
▲27일, 서울 종로구 선린동 소재 SK빌딩서 열린 SK㈜의 제28차 정기 주주총회에서 장동현 SK㈜ 대표이사 사장이 주총을 진행하고 있다.<사진=박성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