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파스쿠찌, 수분 섭취 위한 배 음료 2종 출시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4.11 08:05:56

SPC그룹은 파스쿠찌가 수분 섭취를 위한 배 음료 2종을 출시했다고 지난 10일 전했다.

미세먼지가 많은 날이 이어지며 수분을 보충할 수 있는 워터커버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 점이 신제품 출시의 이유다.

신제품 2종은 달콤한 배와 산뜻한 히비스커스, 향긋한 민트가 만나 상쾌한 느낌을 주는 슬러쉬 음료 '히비스커스 페어 크러쉬'(5900원), 캐모마일 티에 달콤한 배 퓨레와 상큼한 레몬 토핑을 얹은 과일블랜딩 티 '캐모마일 프루티'(5800원) 등이다.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파스쿠찌에서 판매하는 모든 제품을 1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보건용 마스크로 허가 받은KF94마스크와 대용량 워터보틀을 각각 600원과 56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파스쿠찌는 홈카페족이 증가함에 따라 EU유기농 인증을 받은 유기농 커피 2종을 출시한다.

'모카포트용', '드립필터용' 2가지 타입으로 구성됐다. "견과류의 고소함과 캐러멜의 달콤함, 스파이시한 풍미가 조화로운 맛이 특징"이라고 전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보통사람 금융생활]더보기

주택

경제활동가구 월소득 476만원…소득격차 감소

최근 1년 사이 소득이 증가하고 소득 격차는 다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물가가 올랐음에도 총소득에서

취업

빚 있는 사회초년생 부채 1년 새 432만원 증가

빚 있는 20∼30대 사회초년생의 부채 규모가 최근 1년 사이 400만원 넘게 늘어났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기혼

직장인

서울 직장인 월 358만원 받아 246만원 사용

서울시 직장인은 평균 358만원을 월급으로 벌어 246만원을 쓰는 것으로 집계됐다. 신한은행은 16일 발표한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