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보합 마감...中무역수지 발표 관망세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4.12 16:04:06

원/달러 환율이 12일 중국의 무역수지 발표를 앞두고 관망세가 이어지면서 보합으로 마감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와 같은 1,139.4원에 장을 마쳤다.

이날 환율은 미국 경제지표 호조 등 영향으로 전날보다 2.1원 오른 1,141.5원에 개장해 상승세를 탔다. 이후 점점 상승 폭을 줄여 오후 2시께 반락했다가 장 마감까지 보합세가 이어졌다.

이날 오전 미국 미국의 실업보험 청구자 수 감소 등 경제지표 호조로 힘을 받던 달러화는 싱가포르 통화청의 긴축 기조 유지 소식에 제약을 받기 시작했다.

싱가포르통화청(MAS)은 이날 싱가포르 달러 명목실효환율(NEER)의 절상률을 이전과 같은 수준으로 유지하며 기존 긴축 기조를 이어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 시작 전 대북 인도지원 가능성을 시사한 점도 투자 심리를 살려 환율 상승 폭을 줄이는 역할을 했다.

오후에는 시장에 큰 이벤트가 없는 상황에서 중국의 3월 무역수지 발표를 앞두고 관망세가 이어지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중국 해관총서는 이날 3월 중국의 수출입 지표, 무역수지를 발표한다. 발표 시간은 미정이다.

원/엔 재정환율은 이날 오후 3시 30분 기준 1,018.82원으로 전날 같은 시간(1,025.42원)보다 6.60원 하락했다

환율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하반기 달라지는 것]더보기

개소세

하반기에도 승용차 개소세 인하…근로장려금·실업급여 지급확대

소비 활성화를 위한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조처가 하반기까지 연장 적용된다. 7월부터는 실업급여 지급액과

무상교육

고교무상교육 단계적 실시…정수기 관리 강화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교통

신규 자동차 번호판 도입...경부선 전철 급행 확대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싸이, '흠뻑쑈'에서 9집 신곡 공개…수지 뮤비 출연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42)가 자신의 여름 브랜드 공연에서 9집 신곡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다희, 이번엔 걸그룹 멘토로…엠넷 '퀸덤' MC

'걸크러시' 이미지로 사랑받는 배우 이다희가 이번에는 엠넷 아이돌 서바이벌 예능 프로그램...

몬스타엑스, 일본서 4장 연속 '골드디스크'

그룹 몬스타엑스가 일본에서 음반 4장 연속 골드디스크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