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소상공인과 첫 간담회…최저임금 등 현안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4.19 12:48:29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9일 오후 취임 후 처음으로 소상공인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박 장관과 소상공인들의 '상생 현장 간담회'는 이날 오후 서울 강남구 네이버 파트너스퀘어에서 열릴 예정이다.

박 장관은 대기업과 소상공인 간 상생 협력, 청년 창업 등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애로 사항을 청취할 예정이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 등 연합회 회장단과 청년 소상공인 등은 이 자리에서 최저임금 인상, 주52시간 근로제, 소상공인기본법 제정, 혁신 소상공인 육성 등 현안에 대한 업계의 의견을 전달할 계획이다

소상공인연합회는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중기부와 제대로 된 소통 및 정책 협의의 장이 열리기 바란다"고 밝혔다.

박영선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3기 신도시]더보기

신도시

3기 신도시 고양 창릉‧부천 대장에 짓는다...11만 가구 규모

정부가 고양시 창릉동, 부천시 대장동에 제3기 신도시가 들어선다. 국토교통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런

김현미

3기 신도시 포함해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탄력적 공급해야

정부가 3기 신도시를 포함한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계획에 대한 입지를 모두 확정했다. 전문가들은 정부의 수도권

도로

지하철 서부선 연장 '고양선' 신설…3차 신도시 철도·버스 확충

국토교통부는 7일 '3차 신도시' 계획을 발표하면서 지하철 고양선(가칭) 신설 등 지구별 교통대책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