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공룡 화해'…아마존·구글도 분쟁 종료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4.19 12:50:37

애플과 퀄컴의 특허분쟁 합의에 이어 아마존과 구글이 유튜브 애플리케이션 등을 놓고 벌여오던 분쟁을 끝냈다고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 CNBC 방송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두 회사가 이날 발표한 합의 내용에 따르면 향후 몇 달 안에 아마존의 '파이어 TV'(동영상 스트림 재생장치)를 연결한 기기에서는 유튜브 앱을 다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또 구글의 동영상 재생장치인 '크롬캐스트'나 이 장치가 탑재된 기기에서도 앞으로 아마존의 '프라임 비디오' 앱을 이용할 수 있다.

프라임 비디오는 또 구글의 동영상 재생장치 안드로이드 TV와 연결된 기기에서도 쓸 수 있게 된다.

올해 하반기에는 파이어 TV 기기에 유료 인터넷 TV인 '유튜브 TV'와 동영상 앱 '유튜브 키즈'도 도입될 예정이다.

동영상 앱을 둘러싼 두 정보기술(IT) 공룡의 분쟁은 2017년 12월 구글이 아마존의 파이어 TV와 화면이 달린 스마트 스피커인 '에코 쇼'에서 유튜브를 차단하면서 시작됐다.

구글은 당시 아마존이 충분히 호혜를 베풀지 않고 있다며 일종의 보복으로 이런 조치에 나섰다. 아마존이 자사 온라인 상점에서 '구글 홈' 스피커나 무선 방범 카메라인 '네스트 카메라' 같은 구글 제품을 팔지 않겠다고 한 것이다.

이들은 아마존 '에코' 등과 경쟁하는 제품이다.

WSJ은 "두 IT 공룡의 사업 영역이 점점 겹쳐가는 가운데 이들 간에 벌어지는 전쟁을 완화해줄 합의"라고 지적했다.

구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한은, 韓 성장률 전망] 더보기

이주열

한은, 올해 성장률 전망 2.2%로 하향…"향후 여건도 낙관하기 어려워"

한국은행이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5%에서 2.2%로 하향조정했으며 소비자물가 상승률 전망치는 1.1%에서

수출

금통위 의결문 '잠재성장률 수준 성장세' 빠지고 '日 수출규제' 추가

한국 경제 성장흐름이 당초 예상보다 둔화한 것으로 한국은행이 18일 진단했다. 금융통화위원회 의결문에

금값

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 사상 최고…금·은 ETN도 강세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이 18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몬스타엑스, 美 스테이플스센터 입성…콘서트 생중계

그룹 몬스타엑스가 다음 달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스테이플스센터에 입성한다.

핑클 이진, 성유리 있는 버킷스튜디오와 전속계약

그룹 핑클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이진이 같은 그룹 성유리가 소속된 회사에 둥지를 틀었다.

새로운 시도 통할까…한국형 오컬트 히어로물 '사자'

악령을 쫓는 엑소시즘은 더는 낯선 소재는 아니다. 영화 '검은 사제들' '곡성' '사바하' 뿐만 아니라 드라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