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주년 맞은 농심 '짜파게티', 소비자 투표로 한정판 신제품 출시한다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5.13 23:05:34

농심은 '짜파게티' 출시 35주년을 맞아, 소비자 투표로 한정판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그간 인기를 끌었던 응용 레시피 3개를 후보로 소비자 투표를 진행해 한정판 신제품을 내놓을 예정이다.

짜파게티에 그윽한 송로버섯의 향을 담은 '트러플짜파'와 톡 쏘는 와사비와 부드러운 마요네즈가 조화를 이룬 '와사마요짜파', 고소한 치즈를 얹은 '치즈짜파' 등 세 가지다.

콘셉트를 정하는 소비자 투표는 오는 6월 7일까지 진행된다. 투표는 농심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가장 많은 표를 얻은 제품을 오는 7월 내로 용기면으로 출시, 한정 판매할 예정이다.

'짜파게티'는 '짜장면'과 '스파게티'의 합성어다. 지난 1984년 출시된 이래로 총 72억개가 판매됐다. 누적 매출액은 2조9000억원이다. 현재 '짜파게티'는 짜파게티, 짜파게티 큰사발, 짜파게티 범벅, 사천짜파게티, 사천짜파게티 큰사발 등 5종류가 판매되고 있다.

'짜파게티'는 '짜파구리(짜파게티+너구리)'를 비롯해 만두소, 파김치 짜파게티 등 다양한 소비자 레시피를 만들어냈다고 농심은 전했다. 지난 2월에는 한 가수가 '짜파게티'에 트러플 오일을 더해 먹는 모습이 방송에 공개되며 '트러플 짜파게티' 열풍이 일어나기도 했다는 설명이다.

'짜파게티'는 올 해 1분기 50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가장 높았다고 한다. 작년에는 150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올 해는 2000억원 매출 달성도 가능할 것으로 농심은 보고 있다.

농심은 '짜파게티' 스페셜 제품 출시를 비롯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며 성장에 힘을 더할 계획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성장률 전망 하락 ]더보기

경제 전망

OECD, 올해 韓 성장률 전망, 두달만에 2.4%로 낮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글로벌 교역둔화 등에 따른 수출감소, 제조업 구조조정에 따른 투자·고용 위축을

경기

OECD·IB 줄줄이 韓성장률 내렸다…제조업 수요 둔화‧기업 투자환경 악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투자은행 등 해외 기관들이 올해 한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낮추고

oecd

OECD "무역갈등이 주 위험요인…국제협력 틀 회복해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경제의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은 여전히 무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