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전체 中수입품 겨냥 3000억 달러 추가 관세…휴대폰·랩톱 포함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5.14 11:26:36

중국이 600억달러 규모 미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를 인상키로 한 가운데 미국은 2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할 3천억달러 중국산 수입품 목록을 발표했다.

미국 무역대표부(USTR)는 13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3천억 달러 규모의 추가 관세대상에 휴대전화, 랩톱, 태블릿 컴퓨터 등을 새로 포함하고 희토류, 제약품, 약품 원료 등은 제외한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USTR이 관세대상에서 제외한 희토류와 특정 의료 제품들은 전기자동차, 국방, 의약품 산업 부문에서 중요하게 여겨지는 것들이라고 설명했다.

USTR이 발표한 이번 3천억 달러 규모 관세 대상인 3천805개 품목에는 중국산 의류, 신발, 제설기, 연필 깎기 등 이전 관세 부과 때는 포함되지 않았던 소비재가 대부분 포함됐다.

특히 이번 부과대상 품목에 휴대전화가 포함돼 있어 지금까지 관세부과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던 애플도 이번에는 관세 부과를 피하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USTR은 의견수렴을 위한 공청회는 다음 달 17일에 개최되며 이후 7일간 최종 면제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작년 미국이 2천억 달러 규모 중국산 수입품에 관세를 부과할 때 의견수렴기간 등을 71일간 부여했지만 이번엔 42일로 줄었다.

관세

USTR은 이날 이미 25% 관세율 인상을 적용받은 기존 340억 달러어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제외 목록도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지난해 7월 미국이 관세율을 인상한 후 관세대상 품목에 속한 제품을 다루는 업체 등의 관세제외 요청에 대한 결과를 내놓은 것이다.

USTR은 그간 거의 1만3천여개 제품에 대한 관세제외 요청을 받았으나 5천311개 제품에 대해 제외를 거부했다.

여기에는 테슬라의 모델3 및 기타 전기자동차에 사용되는 중국산 자동조종장치 '브레인' 조종 모듈도 포함된다.

테슬라를 비롯해 다른 1천165개 업체의 요청은 중국의 첨단제조업 육성 프로젝트인 '중국제조 2025'에 전략적으로 중요하다는 판정과 함께 거절됐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중국 당국이 '중국제조 2025'를 토대로 자국 기업에 부당하게 보조금을 지급하고 미국의 지식재산권을 도용하도록 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트럼프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한은, 韓 성장률 전망] 더보기

이주열

한은, 올해 성장률 전망 2.2%로 하향…"향후 여건도 낙관하기 어려워"

한국은행이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5%에서 2.2%로 하향조정했으며 소비자물가 상승률 전망치는 1.1%에서

수출

금통위 의결문 '잠재성장률 수준 성장세' 빠지고 '日 수출규제' 추가

한국 경제 성장흐름이 당초 예상보다 둔화한 것으로 한국은행이 18일 진단했다. 금융통화위원회 의결문에

금값

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 사상 최고…금·은 ETN도 강세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이 18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고소영, 환상적 드레스 자태로 로마 접수

배우 고소영이 환상적인 드레스 자태로 로마를 수놓았다.

지오♥최예슬, 웨딩 촬영 공개 “사랑해 예비남편”

가수 겸 유튜브 크리에이터 지오와 최예슬이 웨딩촬영 현장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최상위권에만 쏠린 화력 아쉬운 "프듀X" 3.9% 종영

일부 상위권 연습생들에 한해서는 2년 전 시즌2 열기에 뒤지지 않았지만, 그만큼 최상위권 쏠림이 심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