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그룹, 중장기 사업 계획 발표.."2030년까지 40조 투자·11만명 고용"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5.16 12:53:46

셀트리온그룹이 중장기 사업 계획에 대해 발표하는 자리를 16일 오전, 인천광역시청 본관에서 가졌다.

이 자리에는 셀트리온그룹 서정진 회장이 참석했다. 박남춘 인천광역시장도 자리했다.

서 회장은 오는 2030년까지 40조원을 투자하고 11만명 직간접 고용 창출을 할 계획이라고 했다.

글로벌 헬스케어 유통망을 구축해 한국을 세계 바이오∙케미컬 의약품 산업의 중심지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에 대해 전했다.

글로벌 유통망 구축과 관련해 올 해까지 유럽, 오는 2020년까지 아시아, 남미 등 기타 지역, 오는 2021년까지 세계 최대 제약 시장인 미국, 캐나다에 직판 체계를 확립하겠다는 계획이다.

인천과 충북 등 시∙도와의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 기반의 산업 밸리를 조성할 예정이다.

고용과 관련, 약 2천여명의 R&D 인력을 신규 채용하고 바이오∙케미컬 의약품 공장 확충에 따른 생산시설에도 약 8천여명의 채용이 필요해 총 1만여명의 직접 고용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여기에 원부자재 국산화 및 4차산업 진출과 관련된 업종 전반에 걸친 10만여명의 간접 고용효과까지 고려하면, 총 11만명이 넘는 일자리 창출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회사는 보고 있다.

서 회장은 "셀트리온그룹은 국내 바이오∙제약 산업을 리딩하는 기업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국가의 헬스케어 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비전을 제시할 수 있는 사업을 중점적으로 진행할 것"이라며 "전 세계 인류의 의료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환자의 삶의 질을 더욱 풍요롭게 하는 기업을 만들어간다는 창업 정신과 기업 철학을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이 16일 인천광역시청에서 중장기 사업 계획에 대해 전했다.<사진=박성민 기자>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이 16일 인천광역시청에서 중장기 사업 계획에 대해 전했다.<사진=박성민 기자>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성장률 전망 하락 ]더보기

경제 전망

OECD, 올해 韓 성장률 전망, 두달만에 2.4%로 낮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글로벌 교역둔화 등에 따른 수출감소, 제조업 구조조정에 따른 투자·고용 위축을

경기

OECD·IB 줄줄이 韓성장률 내렸다…제조업 수요 둔화‧기업 투자환경 악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투자은행 등 해외 기관들이 올해 한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낮추고

oecd

OECD "무역갈등이 주 위험요인…국제협력 틀 회복해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경제의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은 여전히 무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광희, 건나블리 남매와 '슈돌' 촬영 인증샷

방송인 광희가 나은, 건후 남매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엠블랙 승호, 거수경례로 알린 만기 전역..팬들 축하 물결

그룹 엠블랙 승호가 군 복무를 마쳤다. 승호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박민영, 늘씬 각선미+도발적인 매력 `시선강탈`

박민영, 늘씬 각선미+도발적인 매력 `시선강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