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자폐성 발달 장애 작가 예술기금 지원하는 한미약품

한미약품은 장애아동 예술기금 지원을 위한 특별한 '텐텐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한미약품은 자폐성 발달 장애를 갖고 있는 작가 5인(계인호, 김세중, 김태영, 이병찬, 조재현)의 그림을 재구성한 작품을 텐텐 패키지(캔)에 삽입하고 한정판 1만캔을 출시해 전국 약국에 유통한다.

그림의 재구성은 서양화가 안윤모 작가가 맡았다.

안 작가는 10여년 전 5명의 발달장애 작가들이 그린 엽서를 우연히 접하게 된 후 인연을 맺고 이들과의 합동 전시를 10년간 이어오고 있다.

한미약품과 작가들과의 인연은 한미약품이 후원하고 있는 세계시민포럼을 통해 맺어졌다. 세계시민포럼은 다양한 배경을 가진 사람들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교육과 문화 등의 지원을 목적으로 설립된 단체로, 안 작가는 세계시민포럼의 다양한 지원 사업에 협력하고 있다.

한미약품은 이번 스페셜 에디션을 판매해 장애 아동 예술 교육을 위한 재원(빛의소리 희망기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한미약품은 지난 2013년부터 빛의소리 희망기금을 조성해 장애아동 음악 교육을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텐텐'은 비타민(A, B1, B2, B6, C, D, E)과 칼슘, 마그네슘, 항산화 성분인 코엔자임 Q10 등이 함유된 종합영양제다. 일반의약품인 텐텐은 약국에서만 구입 할 수 있으며 만 36개월 이상부터 만 8세 미만의 경우, 하루 2번 1회 1정씩, 만 8세 이상의 경우, 하루 2번 1회 2정씩 복용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