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 브랜드 '야쿠르트'의 변화..한국야쿠르트, 탄산음료 '스파클링 야쿠르트' 출시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6.03 12:04:03

한국야쿠르트가 장수 브랜드 '야쿠르트'를 변신시켰다.

한국야쿠르트는 탄산음료 '스파클링 야쿠르트'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야쿠르트' 고유의 맛에 스파클링의 청량감을 더했다. '야쿠르트'의 대표 유산균인 'HY2782'는 물론 '비타민C'도 들어있다.

"기름진 음식이나 분식과도 궁합이 좋다"며 "텁텁하거나 지나칠 정도의 단맛이 없어, 남녀노소 모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고 전했다.

패키지에는 '야쿠르트' 고유의 빨간색을 배경색으로 탄산을 연상케 하는 도트무늬를 적용했다.

포장은 재활용이 용이한 친환경 방식을 적용했다. 용기는 무색페트병을 사용하고 라벨은 점선 모양의 이중 절취선을 넣었다.

지난 1971년에 국내에 첫 선을 보인 '야쿠르트'는 발매 첫해 760만개 판매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약 500억병 가까이 팔렸다. '야쿠르트 라이트', '얼려먹는 야쿠르트' 등을 내놓으며 브랜드를 강화시켜 나갔다.

용량은 280ml, 칼로리는 130Kcal이며 가격은 1200원이다.

제품 구매는 한국야쿠르트 온라인몰 하이프레시와 프레시 매니저를 통해 가능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성장률 전망 하락 ]더보기

경제 전망

OECD, 올해 韓 성장률 전망, 두달만에 2.4%로 낮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글로벌 교역둔화 등에 따른 수출감소, 제조업 구조조정에 따른 투자·고용 위축을

경기

OECD·IB 줄줄이 韓성장률 내렸다…제조업 수요 둔화‧기업 투자환경 악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투자은행 등 해외 기관들이 올해 한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낮추고

oecd

OECD "무역갈등이 주 위험요인…국제협력 틀 회복해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경제의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은 여전히 무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몬스타엑스, 14일 새 영어 싱글…노르웨이 첫 무대도

그룹 몬스타엑스가 14일 새 영어 싱글 '후 두 유 러브?'(WHO DO U LOVE?)를 발표...

설리, 파격 벗고 뽐낸 세젤예 포스..압도적 여신美

설리가 품격 있는 미모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U-20 축구대표팀에 병역혜택"…병무청 "검토한 바 없다"

20세 이하(U-20) 남자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결승에 진출하면서 이들에게도 병역 혜택을 부여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