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 브랜드 '야쿠르트'의 변화..한국야쿠르트, 탄산음료 '스파클링 야쿠르트' 출시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6.03 12:04:03

한국야쿠르트가 장수 브랜드 '야쿠르트'를 변신시켰다.

한국야쿠르트는 탄산음료 '스파클링 야쿠르트'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야쿠르트' 고유의 맛에 스파클링의 청량감을 더했다. '야쿠르트'의 대표 유산균인 'HY2782'는 물론 '비타민C'도 들어있다.

"기름진 음식이나 분식과도 궁합이 좋다"며 "텁텁하거나 지나칠 정도의 단맛이 없어, 남녀노소 모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고 전했다.

패키지에는 '야쿠르트' 고유의 빨간색을 배경색으로 탄산을 연상케 하는 도트무늬를 적용했다.

포장은 재활용이 용이한 친환경 방식을 적용했다. 용기는 무색페트병을 사용하고 라벨은 점선 모양의 이중 절취선을 넣었다.

지난 1971년에 국내에 첫 선을 보인 '야쿠르트'는 발매 첫해 760만개 판매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약 500억병 가까이 팔렸다. '야쿠르트 라이트', '얼려먹는 야쿠르트' 등을 내놓으며 브랜드를 강화시켜 나갔다.

용량은 280ml, 칼로리는 130Kcal이며 가격은 1200원이다.

제품 구매는 한국야쿠르트 온라인몰 하이프레시와 프레시 매니저를 통해 가능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백색국가 배제] 더보기

백색국가

韓 백색국가 제외... 반도체→전산업으로 타격 예상

일본이 2일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내리면서 한일 양국의 교역과

수출

대일 수입의존도 90% 이상 품목 48개...韓무역⋅산업 타격 불가피

일본이 2일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내렸다. 이 조치에 대해 정부와

수출

韓경제 직격탄…"올 성장률 2% 하회" 전망도

일본이 반도체 소재에 대한 수출규제에 이어 오는 28일부터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