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방 아이들 글·그림 작품집으로 발간한 CJ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6.14 11:59:25

CJ그룹은 사회공헌재단 CJ나눔재단이 공부방 아동·청소년들의 글과 그림 150편을 수록한 문예공모 작품집 '꿈이 자라는 방'을 발간한다고 14일 전했다.

CJ나눔재단이 만든 CJ도너스캠프는 10주년을 맞은 지난 2015년부터 매년 전국 공부방의 아동·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꿈키움 문예공모전'을 개최하고 있다.

응모작 중 진솔한 내면이 담긴 작품들을 추려서 작품집을 발간하고 있고 우수작을 대상으로는 공부방을 직접 찾아가 친구·가족들 앞에서 상장과 상금을 수여하는 '찾아가는 시상식'도 개최하고 있다.

설립 10주년을 맞아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꿈을 키우며 성장해가는 아이들의 이야기가 지난 10년의 가장 큰 성과라는 취지에서 공모전을 시작하고 문예집을 발간했다.

4회째를 맞은 올 해 공모전에는 전국 252곳의 공부방 어린이들이 1571편의 작품을 응모했다.

사석원 작가가 그림 분야 심사를, 이해인 수녀가 시 분야 심사를 맡았다.

쉼없이 돌아가는 선풍기를 보고 힘들게 일하는 아빠를 떠올리면서 쓴 시, 아빠와 이혼하고 몇 년 전 집을 떠난 엄마를 그리워하며 기억을 더듬어 엄마의 얼굴을 담아낸 그림 등 어린이들이 일상에서 느낀 150편의 감동을 문예집으로 엮었다.

CJ도너스캠프는 이 문예집을 기존에는 지역아동센터와 학교, 국공립도서관, CGV·뚜레쥬르 등 CJ그룹이 운영하는 매장에 배포해 비치했는데, 올 해부터 더 많은 독자들이 접할 수 있도록 판매본을 발행한다.

공부방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갖고 있는 편견을 지우고 어린이들이 어려운 환경에서도 건강하게 성장하고 있다는 것을 널리 알리기 위해 책을 출간했다고 한다.

대형 서점에서 누구나 구입할 수 있으며 인세는 전액 아동·청소년들의 교육지원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CJ도너스캠프는 일반인도 참여할 수 있는 개방형 기부플랫폼으로 지금까지 39만여 명의 회원의 기부금에 CJ나눔재단이 매칭펀드 방식으로 같은 금액을 더해 약 1450억원을 기부했다.

전국 4600여개 공부방과 지역아동센터를 후원해 왔다. 문화·직업 체험, 진로탐색 교육, 대학생 인성멘토 파견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꿈과 인성이 조화롭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하반기 달라지는 것]더보기

개소세

하반기에도 승용차 개소세 인하…근로장려금·실업급여 지급확대

소비 활성화를 위한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조처가 하반기까지 연장 적용된다. 7월부터는 실업급여 지급액과

무상교육

고교무상교육 단계적 실시…정수기 관리 강화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교통

신규 자동차 번호판 도입...경부선 전철 급행 확대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사우디아라비아 스타디움 투어 '해외 가수 최초'

그룹 방탄소년단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해외 가수 최초로 스타디움 투어를 개최해 화제다.

송혜교, 밝은 미소 근황 '눈길'

배우 송혜교의 근황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권진영, 선우선♥이수민 결혼식 현장 공개…"행복하게 살아"

코미디언 권진영이 선우선-이수민의 결혼식 현장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