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부영, 전남 광양목성지구에 6500여 세대 아파트 짓는다

부영그룹은 전남 광양목성지구에 6500여 세대의 아파트 단지를 짓는다고 4일 전했다.

부영그룹은 광양읍에 10만여명의 인구를 끌어들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부영그룹은 이날, 전남 광양목성지구 도시개발사업 현장에서 광양목성지구 도시개발사업 및 부영아파트 신축공사 기공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을 대신해 신명호 회장직무대행, 정현복 광양시장 등 250여명이 참석했다.

신 회장직무대행은 인사말을 통해 "목성지구에 6500여 세대의 부영아파트 건립은 광양읍에 인구를 끌어들이는 효과는 물론, 광양시의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부영그룹은 광양읍 목성리 광양목성지구(66만8302㎡)에 택지 조성공사를 시행하고 6500여 세대 규모의 아파트 단지(임대아파트 3개 블럭 2200여 세대, 분양아파트 5개 블럭 4300여 세대)를 건립할 예정이다.



▲조감도
▲조감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