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강보합...美 연준 의장 발언 앞두고 관망세

재경일보 이겨레 기자 이겨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7.10 09:56:32

원/달러 환율이 10일 오전 강보합세를 나타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9시 17분 현재 전일보다 0.8원 오른 1,181.3원에서 거래되고 있다. 환율은 1.7원 오른 1,182.2원에 거래를 시작해 오름폭을 줄였다.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의 의회 증언이 10∼11일 예정된 만큼 환율이 뚜렷한 방향성을 띠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 금리인하 기대를 줄이는 발언과 지표가 나온 가운데 시장 참가자들은 향후 통화정책 방향에 대한 파월 의장의 발언을 기다리고 있다.

패트릭 하커 필라델피아 연방준비은행 총재는 전날 기준금리를 급하게 내리거나 올릴 필요가 없다며 올해 금리가 변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발표된 미국의 6월 고용지표도 시장 예상을 웃돌며 달러 강세 재료가 됐다.

외환당국의 미세조정에 대한 경계감도 환율 오름세를 제한하는 배경이다.

원/엔 재정환율은 같은 시각 100엔당 1,084.12원으로 전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85.17원)보다 1.05원 내렸다.

환율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하반기 달라지는 것]더보기

개소세

하반기에도 승용차 개소세 인하…근로장려금·실업급여 지급확대

소비 활성화를 위한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조처가 하반기까지 연장 적용된다. 7월부터는 실업급여 지급액과

무상교육

고교무상교육 단계적 실시…정수기 관리 강화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교통

신규 자동차 번호판 도입...경부선 전철 급행 확대

기획재정부는 27일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 부처의 제도와 법규 사항 178건을 소개한 '2019년 하반기부터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사우디아라비아 스타디움 투어 '해외 가수 최초'

그룹 방탄소년단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해외 가수 최초로 스타디움 투어를 개최해 화제다.

송혜교, 밝은 미소 근황 '눈길'

배우 송혜교의 근황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권진영, 선우선♥이수민 결혼식 현장 공개…"행복하게 살아"

코미디언 권진영이 선우선-이수민의 결혼식 현장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