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日규제 영향에 상승세

재경일보 이겨레 기자 이겨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7.12 10:36:55

원/달러 환율이 12일 오전 상승 출발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이날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 22분 현재 전일 종가보다 3.9원 오른 달러당 1,177.4원을 나타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1.3원 오른 1,174.8원에 거래를 시작해 오름세를 키워나가고 있다.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금리 인하 기대가 커졌지만,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한 불안 심리가 계속되며 원/달러 환율이 오른 것으로 풀이된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11일 상원 증언에서 무역 불확실성이 경제 전망에 부담을 주고 있으며, 통화정책도 생각했던 것만큼 완화적이지 않았다고 말했다.

다만 전날 원/달러 환율이 8.1원 내리는 등 금리 인하 기대가 환율에 일부 반영된 데다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른 불확실성에 원화가 달러화 대비 약세를 나타냈다.

국내 수출 지표의 부진이 계속되는 점도 원화 약세 재료가 됐다.

이날 환율은 수입업체의 결제(달러화 매수) 물량, 외국인 주식 매수세, 위안화 환율 등에 영향을 받을 전망이다.

원/엔 재정환율은 같은 시각 100엔당 1,084.41원으로 전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86.32원)보다 1.91원 내렸다.

환율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한은, 韓 성장률 전망] 더보기

이주열

한은, 올해 성장률 전망 2.2%로 하향…"향후 여건도 낙관하기 어려워"

한국은행이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5%에서 2.2%로 하향조정했으며 소비자물가 상승률 전망치는 1.1%에서

수출

금통위 의결문 '잠재성장률 수준 성장세' 빠지고 '日 수출규제' 추가

한국 경제 성장흐름이 당초 예상보다 둔화한 것으로 한국은행이 18일 진단했다. 금융통화위원회 의결문에

금값

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 사상 최고…금·은 ETN도 강세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이 18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신선·유쾌한 재난영화 "엑시트"…뛰고, 달리고, 오른다

오는 31일 개봉하는 영화 '엑시트'는 탈출극인 만큼 서사는 단조롭지만 참신한 소재와 손에 땀을...

지코·크러쉬·딘…힙합크루 팬시차일드 첫 공연

힙합크루 팬시차일드(FANXY CHILD)가 8월 10~11일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박서준-김다미-유재명, JTBC "이태원 클라쓰" 주연

배우 박서준, 김다미, 유재명이 JTBC 새 금토극 '이태원 클라쓰' 주연으로 나선다고 홍보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