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 사상 최고…금·은 ETN도 강세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이 18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 현재 KRX금시장에서 금 1g은 전날보다 810원(1.51%) 오른 5만4천340원에 거래됐다. 이는 역대 최고가다.

금값은 이날 거래 시작과 동시에 5만4천110원으로 1.08% 오른 수준에서 거래됐으나 장중 한국은행 금리 인하 소식에 상승폭을 키웠다. 이로써 금값은 연초(4만6천240원)보다 17.52% 상승했으며, 일본이 수출 규제를 발표한 지난 1일 이후 3.11% 올랐다.

대표적 안전자산인 금은 시장 불안으로 안전자산 선호 심리가 강해지면 가격이 오르는 경향이 있으며 이자가 없기 때문에 통상 금리와 반비례해 가격이 형성된다.

금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상장지수증권(ETN)들도 동반 상승했다.

이날 오전 10시 41분 현재 삼성 레버리지 금 선물 ETN(H)은 3.15% 오르고 신한 레버리지 금 선물 ETN[500037]은 2.69% 상승했다. 또 삼성 레버리지 은 선물 ETN(H)(6.13%), 신한 레버리지 은 선물 ETN(H)(5.54%) 등 금과 유사하게 안전자산 속성을 갖는 은 관련 ETN들도 강세를 보였다.

금값