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기 중소기업 수출 2%↓…수출비중·수출기업수는 증가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7.19 09:39:50

올해 2분기 중소기업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감소했지만, 한국 전체 수출 중에서 차지하는 비중과 수출 기업 수는 늘어났다. 중기부는 미·중 무역 분쟁 장기화, 글로벌 제조업 경기 둔화 등 대외 여건 악화와 함께 화장품, 합성수지 등 주력 품목의 부진이 수출 감소에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19일 발표한 '2019년 2분기 중소기업 수출 동향'에 따르면 2분기 중소기업 수출액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0% 감소한 267억 달러(약 31조5천억 원)로 집계됐다.

2분기 수출 중소기업 수는 6만3천333개로, 전년 동기 대비 903개, 1.4% 늘어 2010년 이후 9년 연속 증가세를 유지했다. 중소기업 수출 비중도 전년 동기 대비 1.2%포인트 증가한 19.2%를 기록했다.

국가별로는 중화권인 홍콩(-26.4%), 대만(-12.2%), 중국(-3.0%) 등에서 수출이 감소했고, 성장세를 보이던 인도(-4.6%)와 태국(-3.1%) 등도 부진했다.

품목별로는 상위 10대 품목 중 기타기계류(15.0%), 반도체제조용장비(11.9%), 철강판(6.7%), 전자응용기기(8.5%), 플라스틱 제품(5.8%) 등 5개 품목은 수출이 증가했다.

반면 화장품(-14.2%), 합성수지(-11.0%), 계측제어분석기(-8.7%), 반도체(-8.1%), 자동차부품(-1.1%) 등 5개 품목은 감소했다.

중소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안심전환대출]더보기

아파트

서민형 전환대출 신청...주택가 낮은 순대로 20조원 공급

주택담보대출을 연 1%대 장기·고정금리 대출로 갈아탈 수 있게 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의 신청 접수가 16일

안심전환대출

[일문일답] 신규 구입목적 집단대출·중도금 대출 전환 불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금리 변동에 대한 부담이 있는 주택담보대출자들이 연 1%대의 고정금리로 환승할 좋은

대출

[일문일답]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요건과 상환방식

▲강화된 LTV 규제로 인해 원금 일부를 상환해야 하는 것은 아닌가. --대출신청액이 담보가액의 최대 70%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허재·김병현·조준호, '정글의 법칙 인 순다열도' 합류

SBS TV 예능 '정글의 법칙'이 스포츠 선수 출신 방송인들과 함께 인도네시아 순다...

이시영, 첫 체지방 9%대 진입…'근육형 날씬체형' 인증

배우 이시영이 운동으로 다져진 근육형 체형을 인증해 눈길을 모았다.

장희진, 날씨 좋은 날 골프와 함께..'행복한 일상'

배우 장희진이 골프를 즐기며 행복한 일상을 보낸 사진을 공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