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투자 "한은 내년 상반기까지 2차례 금리 인하“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8.12 15:58:55

IBK투자증권은 12일 경제 성장률 부진으로 한국은행이 내년 상반기까지 금리를 두 차례 인하해 기준금리가 사상 최저인 연 1.0%로 낮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김지나 연구원은 "올해 성장률이 한은 전망치인 2.2%를 달성하려면 하반기 분기마다 평균 0.9% 성장해야 하는데 이는 사실상 불가능에 가깝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미중 무역분쟁의 단기간 해소 가능성이 희박한 가운데 한국은 일본의 수출 제한이라는 이중고에 시달리고 있다"며 "연말로 갈수록 미중 무역갈등 고조와 일본 수출 제한으로 안 그래도 역성장하는 수출과 설비투자 증가율이 더욱 둔화할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이어 "금리가 10월께 인하될 가능성이 크고 내년 상반기 중에 추가로 1회 인하돼 역대 최저인 1.0%를 기록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미국의 중국 환율조작국 지정에 대해 중국이 위안화 절하로 대응하면 추가 관세라는 역풍을 맞을 수 있다"며 "중국은 미국의 비난에서 좀 더 자유로운 지급준비율 인하로 대응할 가능성이 크다"고 관측했다.

또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기준금리 인하에 호주·뉴질랜드·태국·브라질·인도 등 기타 신흥국도 공격적으로 금리 인하를 시작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한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안심전환대출]더보기

아파트

서민형 전환대출 신청...주택가 낮은 순대로 20조원 공급

주택담보대출을 연 1%대 장기·고정금리 대출로 갈아탈 수 있게 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의 신청 접수가 16일

안심전환대출

[일문일답] 신규 구입목적 집단대출·중도금 대출 전환 불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금리 변동에 대한 부담이 있는 주택담보대출자들이 연 1%대의 고정금리로 환승할 좋은

대출

[일문일답]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요건과 상환방식

▲강화된 LTV 규제로 인해 원금 일부를 상환해야 하는 것은 아닌가. --대출신청액이 담보가액의 최대 70%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허재·김병현·조준호, '정글의 법칙 인 순다열도' 합류

SBS TV 예능 '정글의 법칙'이 스포츠 선수 출신 방송인들과 함께 인도네시아 순다...

이시영, 첫 체지방 9%대 진입…'근육형 날씬체형' 인증

배우 이시영이 운동으로 다져진 근육형 체형을 인증해 눈길을 모았다.

장희진, 날씨 좋은 날 골프와 함께..'행복한 일상'

배우 장희진이 골프를 즐기며 행복한 일상을 보낸 사진을 공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