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발 훈풍에 코스피 1,940선 '턱밑'…코스닥 1%대 상승

재경일보 이겨레 기자 이겨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8.14 15:58:04

코스피가 14일 미국발 훈풍에 상승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2.54포인트(0.65%) 오른 1,938.37로 장을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20.35포인트(1.06%) 오른 1,946.18로 시작해 강세 흐름을 이었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미국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부과를 12월 15일로 연기한 데 힘입어 한국 증시도 반등했다"며 "관세 부과가 연기된 품목에 휴대전화, 컴퓨터 등 주요 정보기술(IT) 제품이 포함돼 있어 IT 대형주들이 강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이 518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501억원과 242억원을 순매도했다.

이 가운데 외국인은 지난달 31일부터 11거래일 연속 순매도 행진을 벌여 약 1조8천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이는 2016년 1월 7일∼26일의 14거래일 연속 순매도 이후 최장이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서는 LG화학(4.69%), SK하이닉스(3.22%), 현대모비스(2.13%), 삼성전자(1.63%), 삼성바이오로직스(1.58%), SK텔레콤(1.27%), 셀트리온(0.33%), 신한지주(0.12%) 등이 올랐다. NAVER(-2.46%), 현대차(-1.16%), 기아차(-0.23%) 등은 내렸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6.40포인트(1.08%) 오른 597.15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9.60포인트(1.63%) 오른 600.35로 출발해 상승세를 이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과 기관이 각각 630억원, 63억원을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663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 종목은 헬릭스미스(19.26%), 케이엠더블유(6.61%), SK머티리얼즈(2.92%), 파라다이스(2.66%), 스튜디오드래곤(1.03%), 셀트리온헬스케어(0.87%), 휴젤(0.60%), 메디톡스(0.59%), 펄어비스(0.11%) 등 대부분 올랐다. 상위 10위권에서는 CJ ENM(-0.83%)만 내렸다.

코스피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백색국가 배제] 더보기

백색국가

韓 백색국가 제외... 반도체→전산업으로 타격 예상

일본이 2일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내리면서 한일 양국의 교역과

수출

대일 수입의존도 90% 이상 품목 48개...韓무역⋅산업 타격 불가피

일본이 2일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내렸다. 이 조치에 대해 정부와

수출

韓경제 직격탄…"올 성장률 2% 하회" 전망도

일본이 반도체 소재에 대한 수출규제에 이어 오는 28일부터 한국을 우방국(백색국가) 명단인 '화이트리스트'에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BTS, 완주 한옥마을 배경 '썸머 패키지' 영상 공개

한류스타 방탄소년단(BTS)이 최근 전북 완주군에 머물며 촬영한 영상 일부가 공개되어 화제다.

유희열-이적, 유재석 위한 음악프로젝트 "유플래쉬"

MBC TV 토요 예능 '놀면 뭐하니?'는 유희열과 이적의 새로운 음악 프로젝트...

대학가요제 7년만에 부활…10월 5일 일산서 개최

실력파 청춘 가수들의 등용문이던 MBC '대학가요제'가 7년 만에 다시 열려 눈길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