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엿새 만에 발사체 2회 발사...단거리 미사일로 추정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8.16 09:28:29

북한 미사일북한 미사일 발사장면 [조선중앙TV 보도]

북한의 무력 시위가 계속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의 8.15광복절 평화 메세지에 미사일로 답한 것.

합동참모본부는 16일 "북한이 오늘 아침, 강원도 통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2회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비행거리 등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지만, 강원도 일대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점으로 미뤄 일단 단거리로 추정된다. 한미 정보당국은 현재 이 발사체의 고도와 비행거리, 최대 비행속도 등을 면밀히 분석하고 있다.

◆ 3주 사이 6번의 발사 = 북한이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쏜 것은 지난 10일 이후 엿새만으로 지난달 25일부터 따지면 3주 사이 모두 6번 발사했다. 올해 전체로 범위를 넓혀보면 8번째 발사다.

지난 5월 4일과 9일 잇달아 '북한판 이스칸데르'로 불리는 KN-23을 시험 발사했고, 이어 지난달 25일과 31일, 이달 2일과 6일, 10일에도 장소를 바꿔가며 단거리 발사체를 각각 2발씩 발사했다.

북한은 지난 2017년 11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5형' 발사 직후 핵무력 완성을 주장한 이후 약 1년 5개월 동안 무기훈련 등을 대외에 노출하지 않았다.

◆ 北 "새 무기 시험 사격" = 북한은 이번 발사에 대해 "새 무기의 시험 사격"이라고 발표했지만, 현재 진행되고 있는 한미 연합연습에 대한 반발 차원으로 해석된다.

한미는 지난 11일부터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전환에 초점을 맞춘 올해 후반기 한미연합연습을 진행하고 있다. 이 연습은 오는 20일까지 이어진다.

군 당국은 북한군이 하계훈련 중이고, 한미연합연습을 진행해 북한의 추가발사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하고 대비태세를 유지해왔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안심전환대출]더보기

아파트

서민형 전환대출 신청...주택가 낮은 순대로 20조원 공급

주택담보대출을 연 1%대 장기·고정금리 대출로 갈아탈 수 있게 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의 신청 접수가 16일

안심전환대출

[일문일답] 신규 구입목적 집단대출·중도금 대출 전환 불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금리 변동에 대한 부담이 있는 주택담보대출자들이 연 1%대의 고정금리로 환승할 좋은

대출

[일문일답]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요건과 상환방식

▲강화된 LTV 규제로 인해 원금 일부를 상환해야 하는 것은 아닌가. --대출신청액이 담보가액의 최대 70%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허재·김병현·조준호, '정글의 법칙 인 순다열도' 합류

SBS TV 예능 '정글의 법칙'이 스포츠 선수 출신 방송인들과 함께 인도네시아 순다...

이시영, 첫 체지방 9%대 진입…'근육형 날씬체형' 인증

배우 이시영이 운동으로 다져진 근육형 체형을 인증해 눈길을 모았다.

장희진, 날씨 좋은 날 골프와 함께..'행복한 일상'

배우 장희진이 골프를 즐기며 행복한 일상을 보낸 사진을 공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