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CEO

MINI, 72대 한정 'MINI 퓨어 버건디 에디션' 출시

By 박성민 기자 (smpark@ ​) 2019.09.02 11:14:35

MINI가 3도어 및 5도어를 기반으로 한 'MINI 퓨어 버건디 에디션'을 총 72대 한정으로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퓨어 버건디 컬러는 MINI 클럽맨에만 적용됐던 스페셜 컬러로, 클럽맨이 아닌 다른 모델에 적용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클럽맨에서도 해당 컬러의 모델은 단종될 예정이어서 이번 에디션의 희소가치는 더욱 크다는 설명이다.

"MINI 퓨어 버건디 에디션은 퓨어 버건디 외관 컬러와 루프 및 미러캡에 적용된 실버 컬러, 그리고 곳곳에 배치된 크롬 라인이 조화를 이뤄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자아낸다"며 "내부 역시, 다크 실버 컬러의 인테리어 표면 디자인과 몰트 브라운 컬러의 체스터 가죽 시트 적용으로 품격 있는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한다.

또한, 17인치 투톤 레일 스포크 휠, 스포츠 가죽 스티어링 휠 적용으로 스포티한 감성이 강조됐다. 이외에도 기존 MINI 3도어 및 5도어에 탑재 돼 있는 다양한 편의사양이 그대로 적용됐다.

3도어와 5도어 각각 36대씩 총 72대로 한정 판매된다.

전국 공식 MINI 전시장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MINI 3도어 퓨어 버건디 에디션이 3590만원, MINI 5도어 퓨어 버건디 에디션이 3690만원이다(전 모델 부가세 포함).

MINI는 다양한 한정판 모델을 선보이고 있다. 지난 3월, MINI 컨트리맨 와이트 에디션을 시작으로 MINI JCW 딜레이니 에디션, MINI 60주년 에디션, 그리고 올 해 4번째 에디션인 MINI 퓨어 버건디 에디션을 내놨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