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주유소 36%가 휘발윳값 인상...ℓ당 최대 58원

By 윤근일 기자 2019.09.02 15:02:05

유류세 인하 종료 첫날인 지난 1일 전국 주유소의 36%가 휘발유 가격을 인상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유류세 환원으로 생기는 휘발윳값 인상분은 ℓ당 최대 58원인데, 이보다 가격을 더 많이 인상한 주유소는 전체의 6% 정도였다.

소비자단체 에너지석유시장감시단은 전국 1만1천448개 주유소 가운데 4천142개 주유소가 이날부터 가격을 올렸다고 2일 밝혔다.

정유 4사 중에서는 GS칼텍스 주유소의 42%가 휘발유 가격을 인상해 인상한 주유소가 가장 많았다. 서울 지역에서는 주유소의 56%가 이날 휘발유 가격을 올렸다.

에너지석유시장감시단은 "유류세 인상 첫날은 주유소 재고 물량이 소진되기 이전인 주유소가 다수일 것이고 하루 동안 국제 유가의 상승세가 반영되진 않는다"면서 "직영주유소 전체와 자영주유소 일부만 가격을 인상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주장했다.

휘발유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